[미주] 한미정상회담 반대 시위 (동영상) > 통일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21년 6월 24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통일

[미주] 한미정상회담 반대 시위 (동영상)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실 작성일21-05-22 15:17 조회390회 댓글1건

본문


[미주] 한미정상회담 반대 시위


[로스엔젤레스=민족통신 김백호 편집위원] 21일(금) 정오 엘에이 미주동포들이 한국총영사관 앞에서 한미정상회담 반대하는 시위가 있었다.


https://youtu.be/D2bYziG2TC4

로스엔젤레스 동포들 영사관 앞 한미정상회담 반대 시위 2021.5.21


"한미 군사훈령 중지하라" " 문 대통령은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 평양공동 선언 이행하라"




"END THE KOREAN WAR!, KOREA IS ONE!"



"한미군사훈련 반대, 종전선언, 평화구축, 민족번영 이루자. 독도는 한국땅, 올림픽 참가 반대"


이인숙 부부 "Mr. Moon, Implement Panmunjum, Pyongyang Declaration" 문대통령은 판문점선언 평양선언을 샐행해라. 주한미군 철거하라.



[한미정상회담 반대 선언문]


침략동맹 강화하는 한미정상회담 반대한다!


전쟁의 포화가 멈춘지 70여년이 다 되도록 조국은 전쟁위기에 시달리며 분단도 허물지 못한채 한반도 반쪽은 미제점령군의 수탈과 전쟁책동에 신음하고 있다.


해마다 주한미군분담금으로 비쳐지는 혈세는 연1조를 넘고 전쟁무기로 300조를 바치는 이남땅은 미제의 생화학실험실, 사드기지, 무기고가 되었으며 제주도까지 미제의 군사기지가 되고 있는 현실이다.


가슴 벅찬 판문점선언의 이행을 누가 방해하고 있는가

조미회담을 파탄낸 자 누구인가

5월광주 학살의 배후가 누구인가

노근리학살, 4.3 제주 학살의 범인이 구인가

미순이효순이를 탱크로 짓밟은 자 누구인가

윤금이와 우리의 언니동생들을 유린하고 죽인자들이 누구인가

부모와 자식이, 형제자매가 갈라져 피눈물을 흘려야함은 누구 때문인가

조국의 평화와 통일, 번영을 향한 우리의 염원을 누가 가로 막고 있는가


해마다 몇차례씩 벌이는 한미연합군사훈련은 조국을 전쟁위기에 몰아넣고 민족의 하나됨에 결정적장애가 될뿐이다.

오는 8월 예정된 한미연합군사훈련은 물론 모든 침략전쟁연습은 영구중단 되어야 한다.


대북적대정책철회 없이 한반도의 평화는 이뤄낼 수 없으며 모든 나라의 자주권은 보호받고 존중되어야 한다. 한미동맹의 이름하에 자행되는 전쟁연습과 내정간섭은 중단되어야 한다.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은 오로지 남과북 인민들의 의지로 이루어질것이며 여기에 그 어떤 외세가 끼어들 자리는 없다.


지금 팔레스타인에서 벌어지는 천인공노할 이스라엘의 살육 뒤에도 예외없이 미제의 공조와 지지가 드러나지 않는가

전세계에서 전쟁을 일으키고 조종하며 침략과 약탈을 자행하는 미제를 규탄한다.


한미동맹은 침략동맹이다

한미동맹 해체하라!

한미연합군사훈련 중단하라 !

대북적대정책 폐기하라!


5월 21일

엘에이 동포일동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이성림님의 댓글

이성림 작성일

문재인 정부와 한국정부는 나라와 겨레, 민족을 팔아먹는 배은망덕한 <한미동맹>, <한미공조>가 아니라 <남북동맹> < 남북공조>를 실행, 실천햐야 합니다. 그 길만이 자기 자신과 가족들, 그리고 후손들을 지키기 위해서도 좋을것입니다.
미군은 자기나라 고향에나 돌아가서 제 처자식들이나 먹여살리고 살 궁리를 하는게 좋을것입니다. 안그러면 아메리카 제 땅이 불바다, 불지옥마당이 돨 테니까요.
전쟁좋아하는 아메리카 족속무리들은 제가 쏜 불질에 제 부모형제, 자손들이 대대손손 타죽는 처참한 상황에 몰리게 되있습니다.

회원로그인

[부고]노길남 박사
노길남 박사 추모관
조선문학예술
조선중앙TV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도이췰란드동포협력회
재카나다동포연합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21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outloo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