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 허송세월은 더 이상 용납될 수 없다 > 성명서모음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20년 7월 16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성명서모음

[성명] 허송세월은 더 이상 용납될 수 없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실 작성일20-06-23 00:55 조회298회 댓글0건

본문

자주통일평화번영운동연대(상임대표 박해전)는 23일 총파산 위기를 맞은 남북관계와 관련해 '허송세월은 더 이상 용납될 수 없다' 제하의 긴급성명을 내어 문재인 대통령에게 위기 수습을 촉구했다. 성명 전문을 싣는다. [민족통신 편집실]




[긴급성명] 허송세월은 더 이상 용납될 수 없다


자주통일과 평화번영의 새로운 이정표인 역사적인 판문점선언을 역행한 2년여의 허송세월 끝에 6.15공동선언 발표 20주년이 되는 시기에 남북관계는 총파산의 파국적 위기상황에 처했다.


우리는 남북공동연락사무소가 완전 파괴되고 남북관계가 파국으로 치닫고 있는 엄중한 상황에서 당면위기 타개를 위한 문재인 대통령의 담대한 결단과 비상한 조치를 요구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먼저 판문점선언을 위배하여 북측을 모독하는 대북전단을 살포한 범죄자들을 즉각 엄벌하고, 이를 막지 못한 관련 부처 책임자들을 문책함으로써 확실한 재발방지를 약속해야 한다.


청와대는 이와 함께 판문점선언 이행의 핵심부처인 통일부 장관을 부총리급으로 격상하여 권한을 강화하고 판문점선언 실천을 가로막은 한미워킹그룹을 해체해야 한다.


우리는 문재인 대통령이 우리 민족의 살길인 판문점선언 이행의 법적 제도적 담보를 위하여 즉각 국회에 비준동의를 요구하고, 국회는 최우선적으로 이를 처리하여 남북관계의 돌파구를 열 것을 촉구한다.


국회는 또 판문점선언을 농락한 대북전단 살포의 배경인 반민족 반통일 사대매국 악법 국가보안법을 즉각 폐기함으로써 이 땅에서 반민족 반통일 사대매국범죄를 영원히 추방해야 한다.


우리는 문재인 대통령이 이러한 타개책을 실행하고 남북해외 8천만겨레에게 민족자주와 민족자결의 원칙에서 판문점선언을 완수하겠다는 확약을 천명함으로써 절체절명의 민족사적 위기를 해결할 것을 다시 한번 촉구한다.


2020년 6월 23일

자주통일평화번영운동연대 상임대표 박해전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부고]노길남 박사
노길남 박사 추모관
조선문학예술
조선중앙TV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도이췰란드동포협력회
재카나다동포연합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20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outloo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