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조평통, 전작권 무기연기한 남측 당국의 특대형반민족 범죄행위 > 정치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24년 6월 14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정치

북 조평통, 전작권 무기연기한 남측 당국의 특대형반민족 범죄행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4-10-30 14:37 조회4,444회 댓글0건

본문

북 조국평화통일위원회는 29일 서기국 보도문을 통해 남측당국의 전시작전통제권 전환을 무기연기한 남측당국의 특대형반민족 행위는 절대로 용납될 수 없다고 규탄하면서 "괴뢰패당은 군사주권을 미국에 영구히 내맡긴 대가로 천문학적액수의 남조선강점 미군유지비와 미국무기구매, 내외의 강력한 반대배격을 받고있는 고고도요격미싸일 《싸드》배치 등과 관련한 날강도적요구를 다 받아물었으며 남조선괴뢰군을 미제침략군의 대포밥으로,남조선인민들을 미국의 핵전쟁인질로 더욱더 전락시켰다. 군사주권의 영구포기는 곧 정치주권,경제주권의 영구포기나 같다"고 지적했다. 이 보도문의 원문을 그대로 소개한다.
[민족통신 편집실]
 
전시작전통제권전환을 무기한 연기한 괴뢰패당의
 특대형반민족적범죄행위는 절대로 용납될수 없다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서기국보도 제1077호
 
얼마전 미국과 남조선괴뢰패당은 워싱톤에서 진행된 46차 년례안보협의회라는데서 미국이 2015년까지 전시작전통제권을 괴뢰들에게 넘겨주기로 하였던것을 조선반도지역의 안보환경과 괴뢰군의 핵심군사능력이 갖추어질 때까지 연기하기로 합의하는 놀음을 벌려놓았다.
이와 함께 경기도 평택으로 이전하기로 하였던 미국남조선《련합군사령부》와 미210화력려단을 전시작전통제권전환이 이루어질 때까지 서울과 한강이북지역에 계속 남겨두며 미일남조선《군사정보공유방안》을 지속적으로 협의해나가기로 모의하였다.
전시작전통제권전환문제를 놓고 상전과 주구간에 또다시 이런 흥정판이 벌어진데는 미국과의 침략적결탁을 강화하여 명줄을 부지하며 북침전쟁과 반공화국대결소동에 더욱 발악적으로 매달리려는 괴뢰패당의 흉심과 괴뢰들을 틀어쥐고 남조선을 군사적교두보로 하여 대조선침략정책과 아시아태평양지배전략을 실현해보려는 미국의 범죄적기도가 깔려있다.
전시작전통제권전환문제로 말하면 리승만역도가 미국의 사촉밑에 조선전쟁을 도발하였다가 영용한 조선인민군의 반격에 의해 대참패를 당하게 되자 그를 만회하고 북침야망을 기어이 실현해보려고 전쟁와중인 1950년 7월 미국에 군통수권을 통채로 넘겨준것으로 하여 산생된것이다.
괴뢰역적들이 군통수권을 미국상전에게 팔아먹음으로써 남조선인민들은 장장 64년간이나 미국의 침략정책의 희생물이 되여 헤아릴수 없는 치욕과 불행을 강요당하여왔다.
남조선인민들은 그 수치를 벗어던지기 위해 오래동안 줄기찬 투쟁을 벌려왔으며 6.15시대에 이르러 마침내 미국으로부터 전시작전통제권을 2012년까지 넘겨받는다는 답변을 받아냈다.
그러나 친미주구 리명박역도가 집권하여 그것을 2015년까지 연기하였으며 현 《정권》에 들어와서는 집권자의 직접적인 지시에 따라 그것을 또다시 무기한 연기하는 천하의 매국역적행위를 거리낌없이 감행하였다.
괴뢰패당이 미국상전과 결탁하여 전시작전통제권전환을 무기한 연기하는 놀음을 벌린것은 온 겨레의 치솟는 분노를 자아내는 참을수 없는 민족적수치이며 용납될수 없는 특대형반민족적범죄행위이다.
전시작전통제권전환의 무기한 연기로 남조선에 대한 미국의 군사적강점이 영구화되고 식민지지배와 예속이 심화되게 되였으며 남조선을 교두보로 한 미국의 침략전쟁책동이 일층 강화되여 조선반도와 동북아시아지역에 핵전쟁위험성이 더욱 높아지게 되였다.
괴뢰패당은 군사주권을 미국에 영구히 내맡긴 대가로 천문학적액수의 남조선강점 미군유지비와 미국무기구매, 내외의 강력한 반대배격을 받고있는 고고도요격미싸일 《싸드》배치 등과 관련한 날강도적요구를 다 받아물었으며 남조선괴뢰군을 미제침략군의 대포밥으로,남조선인민들을 미국의 핵전쟁인질로 더욱더 전락시켰다.
군사주권의 영구포기는 곧 정치주권,경제주권의 영구포기나 같다.
남조선인민들은 미국에 정치,경제적으로뿐아니라 군사적으로도 철저히 예속된 사대망국노의 치욕을 영원히 면할수 없게 되였다.
이 세상에 남조선괴뢰들처럼 외세에 아부굴종하면서 군사주권을 완전포기하는 쓸개빠진 매국노는 그 어디에도 없다.
온 세계가 지배와 예속을 벗어던지고 자주의 길로 나가고있는 때에 반환받게 된 군사주권을 돌려받지 않겠다고 앙탈질을 하는 괴뢰패당의 추악한 사대매국행위야말로 만사람을 경악케 하고있다.
하기에 남조선각계층은 군사주권영구포기를 선언한 10월 24일을 《국치일》, 《군치일》로 규탄하고있다.
전시작전통제권전환을 무기한 연기하는데 도장을 찍은 자들은 제2의 리완용, 제2의 리승만역도로 두고두고 후세에 저주를 받게 될것이다.
국권중에서도 근본인 군권을 외세에 완전히 빼앗긴 전쟁하수인,노복에 불과한 괴뢰들이 쩍하면 《국격》을 떠들면서 《선진국》냄새를 피우는것이야말로 꼴불견이 아닐수 없다.
현실이 보여주는바와 같이 조선반도에서 핵위협, 핵전쟁의 위험은 미국과 괴뢰패당에 의해 엄중하게 조성되고있으며 그것은 이미 한계선을 넘어서고있다.
이것은 미국을 비롯한 적대세력의 침략책동에 대처하여 우리가 자위적핵억제력을 강화하고 선군위력을 백방으로 다져온것이 천만번 정당하였다는것을 실증해주고있다.
우리는 온 민족과 함께 미국과 괴뢰패당의 침략적인 전시작전통제권전환 연기놀음을 절대로 용납하지 않을것이며 단호히 대처해나갈것이다.
남조선각계층을 비롯한 온 겨레와 세계평화애호인민들은 조선반도와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엄중히 위협하는 미국과 남조선괴뢰역적패당의 군사적공모결탁의 위험성을 똑바로 보고 그를 견결히 반대배격해나서야 할것이다.
 
주체103(2014)년 10월 29일
평 양
되돌이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부고]노길남 박사
노길남 박사 추모관
조선문학예술
조선중앙TV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도이췰란드동포협력회
재카나다동포연합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24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outloo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