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군사협정 중단하라! > 정치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24년 7월 22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정치

한일군사협정 중단하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민족통신 작성일12-05-08 21:26 조회2,783회 댓글0건

본문

<##IMAGE##>


▲ 한일군사협정은 신냉전의 산물이라며 즉각 중단할 것을 요구했다. © 자주민보 이정섭 기자


한국진보연대, 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 평통사, 민주노총 등 시민사회단체가 한일군사협정은 동북아의 신냉전 체제를 불러 온다며 반대해 나섰다.


이들 단체들은 9일 오전 10시30분 용산구 국방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는 5월말 김관진 국방장관이 일본을 방문하여 상호군수지원협정을 체결하려는 것은 자위대의 한반도 진출과 한미일 삼각군사동맹을 완성 시킨다는 점에서 위험천만한 움직임이라고 밝혔다.


단체들은 “한일간 북한 관련 군사정보를 공유하는 군사정보포괄보호협정(GSOMIA)과 재난구호 등을 협력하는 상호군수지원협정(ACSA)을 체결은 일본과의 상시적 군사협력체제를 구축하려는 것으로, 동북아의 신 냉전을 불러오게 될 것”이라고 우려했다.


기자회견 참가자들은 “우리는 정부의 움직임을 규탄하고 한일간 군사정보포괄보호협정 및 성호군수지원협정 체결을 반대한다.”며 정부의 한일군사협정 체결을 규탄했다.


양심수후원회 권오헌 명예회장은 “한일군사협정은 동족을 고립 압살하려는 반민족 범죄행위”라고 낙인찍고 “신 냉전체제를 구축하려는 미국의 의도를 꺾는 것은 남북대화와 화해 협력의 길밖에는 없다”고 강조했다.


참석자들은 “일본의 식민통치가 끝 난지 70년이 다 되어가는 지금까지도 일본의 침략과 지배에 대한 사과가 이루어 지지 않고 있다“며 ”일본은 오늘날 까지도 역사왜곡을 통해 침략전쟁을 정당화 하고 있다“고 규탄했다.


이들은 “한일관계가 올바로 발전하기 위해서는 과거 침략에 대한 분명한 사죄, 배상과 함께 일제의 침략정책을 폐기하고 평화와 협력의 미래를 향한 관계정상화로 나아가야함에도 불구하고 이와 정반대� 일본 군국주의자들의 발호를 더욱 부추기고 한일군사협정을 추진할 뿐 아니라 한미일 연합군사 훈련까지 감행한다니 민족의 자존과 독립을 바라는 온 겨레가 어찌 통탄하지 않을 수 있겠는가?”라며 현정권의 한일 군사협정을 비판했다.


또한 “이에 우리는 한일관계의 올바른 발전 요구를 거스르는 냉전적 한.일 군사협력을 강력히 규탄하며 한일 군사 정보포괄보호협정 및 상호군수지원협정을 즉각 중단 할 것”을 거듭 촉구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시민사회단체는 물론 민족, 통일, 노동, 농민 단체 등 각계층 40여개 단체가 참여했다.



이정섭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부고]노길남 박사
노길남 박사 추모관
조선문학예술
조선중앙TV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도이췰란드동포협력회
재카나다동포연합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24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outloo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