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제1차 유라시아경제포럼 본회의 연설 > 정치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23년 3월 21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정치

[전문]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제1차 유라시아경제포럼 본회의 연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강산 기자 작성일22-06-04 18:24 조회1,043회 댓글0건

본문

[전문]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제1차 유라시아경제포럼 본회의 연설


한편, 이러한 제재와 금지조치를 취하는 목적은, 자주적 정책을 추구하는 국가들을 위축시키고 약화시키는 것입니다. 러시아나 중국에 국한하지 않고 잡아먹고 있습니다. 나는 수많은 국가들이 독립적인 정책을 원하고 또한 추구하고 있으며 그 수가 늘어나고 있다는 사실을 한 순간도 의심한 적이 없습니다.

어떤 세계 경찰도 이 세계적 흐름을 막을 수 없습니다. 막으려는 충분한 힘도 없을 뿐더러, 그 욕망은 해당 국가의 수많은 국내 문제로 인해 증발할 것입니다. 나는 그러한 봉쇄정책이 어떤 미래 전망도 가지고 있지 않다는 것을 결국 그들이 깨닫기를 바랍니다.

결론적으로 저는 다음과 같이 말하고 싶습니다. 대유라시아는 거대한 문명 프로젝트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이 핵심 구상내용은 지역 조직을 위한, 공평한 협력을 위한, 공통 공간을 만드는 것입니다.

대유라시아 동반자체제는 모든 국가의 다양한 개발 모형, 문화 및 전통을 자연스럽게 고려하여 정치 및 경제 구조를 변경하여, 전체 대륙의 안정과 번영을 보장하도록 설계되었습니다. 이 중심체가 수많은 청중을 끌어들일 것이라고 나는 명백하게 확신합니다.

번역: 21세기연구원/통일시대연구원 공동번역팀


푸틴 대통령의 제1차 유라시아경제포럼 본회의 연설

1차 유라시아경제포럼 First Eurasian Economic Forum에는 푸틴 대통령 외에도 아르메니아 총리 니콜라이 파쉰얀 Nikol Pashinyan , 카자흐스탄 카씸-죠마트 토카예프Kassym-Zhomart Tokayev 대통령, 키르기스스탄 사디르 자파로프 Sadyr Japarov 대통령, 벨로루시 로만 골로프첸코 Roman Golovchenko 총리, 마카일 미아스니코프비히Mikhail Myasnikovich 유라시아 경제위원회 위원장이 참석했습니다. 포럼 사회자는 러시아 산업가 및 기업가 연합 회장인 알렉산드르 쇼힌 Alexander Shokhin 이며 유라시아 경제 연합Eurasian Economic Union EAEU 사업 위원회 상임위원이었습니다.

최고 유라시아 경제 이사회Supreme Eurasian Economic Counci의 회의시기에 맞춰 결정되어 설립된 유라시아 경제 포럼Eurasian Economic Forum의 목적은 유라시아 경제 연합 EAEU 회원국 간의 경제 협력을 더욱 강화하는 것입니다.

키르기스스탄의 수도 비슈케크Bishkek에서 개최된 EEF 2022의 주제는, "세계적 변화 시대의 유라시아 경제 통합: 새로운 투자 기회"로서, 통합의 전략적 발전을 위한 유망한 분야에 초점을 맞추었습니다. 참가국들은 산업, 에너지, 운송, 금융 및 디지털 협력을 심화하는 방법에 대해 논의하였습니다.


* * *


제1차 유라시아경제포럼 본회의에서 연설하는 푸틴 대통령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이 기회에 당신 [알렉산더 쇼킨]이 제기한 문제에 대해 연설하고 당신이 제안한 대로, 더 자세히 다루어야 하는 문제에 대해 연설할 수 있어 감사합니다.

먼저, 이 행사를 주최한 키르기스스탄 사디르 자파로프Sadyr Japarov 대통령과 그의 동지들에 감사드립니다. 관중석에는 기업인, 공무원 등 많은 사람들이 보입니다. 나는 언론이 포럼에 큰 관심을 가질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여러분의 질문에 답할 때 시작하고 싶은 것이 이것입니다. 유라시아 통합의 발전은 현재의 개발이나 시장 상황과 아무 관련이 없습니다. 우리는 이 조직을 수년 전에 설립했습니다. 사실 우리는 카자흐스탄의 초대 대통령[누르술탄 나자르바예프Nursultan Nazarbayev] 주도로 이를 설립했습니다.

나는 이 주제에 대해 우리가 나눈 주요 대화를 아주 잘 기억합니다. 그는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당신은 당신에게 더 중요한 것을 선택해야 합니다: 당신의 이웃이나 동반자들과 더 적극적이고 더 긴밀하게 협력해야합니다, 예를 들어 세계무역기구WTO 가입과 같은 것입니다.” 이와 관련하여 우리는 결정을 내려야 했습니다.

그리고 비록 우리가 WTO 가입과 서방 동반업체들과의 관계 발전에 관심이 있었지만, 여러분들이 말했듯이 그리고 내가 계속해서 말하듯이,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소련(Soviet Union) 공동 경제권 안에서 우리의 직접적이고 자연적인 이웃나라들과의 관계 발전을 우리의 주요 우선순위로 간주했습니다. 이것이 나의 첫 번째 요점입니다.



두 번째를 말씀드리자면, 그 당시 이미 우리는 대유라시아 상호협력의 틀 내에서 유대 관계를 발전시키기 시작했습니다. 이것에 대해서는 나중에 말씀드리겠습니다. 우리의 동기는 정치 상황이 아니라 글로벌 경제 동향이었습니다. 왜냐하면 경제 발전의 중심은 점진적으로 – 우리는 이것을 알고 있고 우리 기업인들 또한 알고 있습니다 – 이동하고 있으며, 계속해서 아시아 태평양 지역으로 향하고 있습니다.

물론 우리는 선진 경제에서 첨단 기술의 엄청난 이점을 이해합니다. 분명히 말해서, 우리는 그 이점으로부터 스스로를 차단하지 않을 것입니다. 이 지역에서 우리를 축출하려는 시도가 다소 있지만 현대 세계에서는 당연히 비현실적입니다. 불가능합니다. 우리가 벽을 쌓아서 스스로 외톨이가 되려 하지 않는 한 러시아와 같은 나라는 그 누구도 고립시킬 수 없을 것입니다.

러시아뿐만 아니라 유라시아 경제 연합 및 전 세계의 동반자국가들에게도 말하자면, 이 시도는 완전히 실행 불가능합니다. 더군다나, 그 시도를 실행하려는 자가 가장 자신에게 해를 끼치게 됩니다. 이러한 근시안적 정책을 추진하는 국가들의 경제가 아무리 지속가능하다 해도 세계경제의 현 상황은 거시경제적 지표에서도 우리의 입장이 옳고 정당하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이들 선진 경제는 지난 40년 동안 인플레이션이 그리 높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실업이 증가하고 물류 사슬이 끊어지며 식량과 같은 민감한 분야에서 글로벌 위기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농담이 아니라, 이는 경제 및 정치 관계 전체에 영향을 미치는 심각한 요소입니다.

한편, 이러한 제재와 금지조치를 취하는 목적은, 자주적 정책을 추구하는 국가들을 위축시키고 약화시키는 것입니다. 러시아나 중국에 국한하지 않고 잡아먹고 있습니다. 나는 수많은 국가들이 독립적인 정책을 원하고 또한 추구하고 있으며 그 수가 늘어나고 있다는 사실을 한 순간도 의심한 적이 없습니다. 어떤 세계 경찰도 이 세계적 흐름을 막을 수 없습니다. 막으려는 충분한 힘도 없을 뿐더러, 그 욕망은 해당 국가의 수많은 국내 문제로 인해 증발할 것입니다. 나는 그러한 봉쇄정책이 어떤 미래 전망도 가지고 있지 않다는 것을 결국 그들이 깨닫기를 바랍니다.

국제 금융 및 무역에서 규칙과 규범을 위반하는 것은 역효과를 유발합니다. 쉽게 말해서 위반 당사자들에게 결국 문제가 돌아가게 됩니다. 외국 자산의 절도행위는 누구에게도, 특히 이러한 부당행위를 저지르는 자들에게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습니다. 지금까지 그래왔듯이, 타국의 정치적, 안보적 이익을 존중하지 않게 되면, 이는 곧 혼란과 경제적 격동을 초래하여 세계적인 파장을 일으키고 있음을 볼 수 있습니다.

독자적 관점이 있고, 또한 그것을 방어할 준비가 되어 있는, 그러나 서방국가들이 환영하지 않는 국가들은 그 누구라도 세계 경제, 정치, 문화 및 스포츠 분야에서 삭제될 수 있다고 서방국가들은 믿고 있습니다. 사실, 이것은 말도 안 되는 일이며, 내가 말했듯이 이런 일이 일어나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우리는 변화를 볼 수 있습니다. 우리의 알렉산드르 쇼힌은 우리 사업의 대표자로서 특히 공급망 및 운송 분야에서 확실히 문제에 직면하고 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모든 것이 제대로 맞춰질 수 있고, 모든 것이 새로운 방식으로 제대로 다시 만들어 질 수 있습니다. 어느 단계에서는 손실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어떤 면에서 우리는 정말로 강해지고 있다는 사실로 이어집니다. 무슨 일이 일어나든지, 우리는 확실히 새로운 기술을 습득하고 있으며 경제적, 재정적, 행정적 자원을 획기적인 분야에 집중하기 시작했습니다.

사실, 모든 수입 대체 목표가 지난 몇 해 동안에 달성된 것은 아닙니다. 그러나 모든 것을 달성하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일상은 행정 결정보다 빠르며 더 빨리 발전합니다. 하지만 문제는 없습니다. 우리는 우리의 자주권을 보장하는 핵심 분야에서 필요한 모든 조치를 취했습니다.



다음으로 넘어가 봅시다. 어쨌든, 수입 대체품은 만병통치약이 아니며 수입 대체품만을 독점적으로 다루지는 않을 것입니다. 우리는 오로지 앞으로 나갈 것입니다. 그러나 우리는 필요지역에서는 수입 대체를 계속할 것입니다. 그렇습니다, 아마도 일정치 않은 결과가 있을 수는 있지만, 특히 첨단 기술 분야, 이것 덕분에 확실히 우리는 더 강해질 것입니다.

보십시오. CoCom[대공산권 수출 통제 위원회 Coordinating Committee for Multilateral Export Controls-] 이후 – 나는 이미 이것에 대해 여러 번 이야기 했습니다 – 우리는 우리의 실무내용에 대해 공식적으로 언급했음에도 불구하고, 예를 들어 동일한 이전 G8 국가들 내에서는 규제가 여전히 남아 있습니다. 수입품이 민감하게 필요한 지역에서는 모든 것이 여전히 막혀있습니다. 사실, 근본적으로 – 저는 이것을 강조하고 싶습니다 – 근본적으로 바뀐 것은 아무것도 없습니다.

대형블록조립 등과 관련된 문제를 예로 들자면, 국내에서, 우리 경제 내에서, 경제의 실제 부문 내에서, 그리고 산업 분야 내에서 국산화를 늘리기 위해 엄청 노력했습니다. 그리고 그때에도 우리는 많은 측면에서 주요 문제에 의견이 분분했습니다.

사실상, 수입 대체품들은, 조립 공장뿐만 아니라 공학 센터와 연구소를 만드는 데에도 필요했습니다. 이것들을 만드는 것은 경제적, 재정적, 궁극적으로는 정치적인 주권을 확장하고자 하는 모든 국가에게 반드시 필요합니다. 없어서는 안 됩니다.

이러한 이유가 우리가 국산화 작업을 계속하는 이유이며, 현 상황이 우리에게 요구하기 때문이 아니라, 일상 자체가 늘 필요로 했습니다. 그럼으로써 우리는 활기찼습니다.

그리고 물론 우리는 유라시아 경제 연합Eurasian Economic Union 틀 안에서 적극적으로 일할 것이며 일반적으로 독립국가연합 Commonwealth of Independent States CIS 내에서 아시아, 라틴 아메리카 및 아프리카 지역과 협력할 것입니다. 그러나 주지하시다시피 유럽의 많은 회사와 유럽의 동반자들이 우리를 떠난다고 발표했습니다. 때때로 우리는 떠나는 사람들을 볼 때 다음과 같이 자문합니다. 그들이 떠난 것은 우리에게 좋은 일이 아닐까? 우리는 그들이 떠난 빈자리를 우리 기업과 우리의 생산력으로 채울 것입니다. 우리 경제는 충분히 성숙했고 우리의 동반자국가들이 준비한 기반 위에 안전하게 뿌리를 내릴 것입니다. 아무것도 바뀐 것이 없습니다.

그리고 몇몇 사치품을 국내로 수입해 오려는사람들이 있는데, 그들은 그렇게 할 수 있습니다. 글쎄요, 그들에게는 조금 더 비싸겠지만, 이미 메르세데스 Mercedes S 600을 몰고 있고, 계속 그렇게 할 사람들입니다. 나는 여러분들에게 확신합니다. 그들은 어느 나라에서나 그 사치품들을 들여 올 것입니다만, 그것은 우리에게 중요한 것이 아닙니다. 국가와 국가의 발전을 위해 중요한 것은 - 나는 이미 말했지만 다시 반복할 것입니다 - 우리 자신의 발전의 기반이 되는 공학 센터와 연구소입니다. 이것이 유라시아 경제연합 내에서 그리고 넓은 의미에서 우리와 협력하고자 하는 동반자들과 함께 우리가 반드시 염두에 두어야 하고, 반드시 공동 작업해야 하는 것입니다.



우리는 옛날부터 물려받은 아주 좋은 기반을 가지고 있습니다. 우리는 그것을 지원하고 거기에 자원을 투자하기만 하면 됩니다. 우리는 그 동안 석유와 가스를 팔아 모든 것을 살 수 있다는 사실에 전적으로 의존했습니다. 그러나 예를 들어 행정 자원을 포함하여, 전에는 투자하지 않았던 분야에 대해 이제는 적절한 자원을 투자해야 합니다. 왜냐하면, 일상 자체가 우리를 그곳에 투자하도록 강요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이런 일이 일어난 것에 대해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나는 우리가 수입 대체 분야에서 완전한 달성을 이루지 못했다는 것에 대한 어떠한 우려도 하지 않습니다. 우리는 현재의 경제 상황이 우리에게 강요하기 때문에 행동 하지 않을 것이며, 다만 우리 나라의 이익을 위할 때만 행동할 것입니다.



유라시아 경제 연합Eurasian Economic Union은 총 투자액이 3,000억 달러가 넘는 180개 이상의 프로젝트와 함께 산업화를 위한 구체적 일정을 개발했습니다. 160억 달러 규모의 170개 이상의 프로젝트를 포함하여 농업 개발 프로그램이 준비되었습니다.

러시아는 여기에 제공할 것이 준비되어 있으며 사업가들은 이를 잘 알고 있습니다. 우리는 글로벌 시장에서 세계 수준급 경쟁력을 확보하면서 성장했습니다. 우리가 농업에 대해 이야기한다면, 러시아는 세계에서 가장 큰 밀 수출국을 지위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최근까지 우리는 밀을 외국에서 사왔습니다. 오늘 우리는 밀을 수출하고 있습니다. 이는 세계 1위입니다. 사실, 미국이나 중국과 같은 국가는 훨씬 더 많이 생산하지만 더 많이 소비합니다. 그러나 러시아는 국제 무역에서 1위가 되었습니다.

우리의 첨단 산업도 성공적으로 성장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우리는 유라시아 경제 연합 동반자들과 함께 계속 성장하고 싶습니다. 우리는 협력 역량을 회복할 수 있고 또한 반드시 회복해야 합니다.

우리 장관들과, 카자흐스탄 대통령과, 아르메니아 총리와 함께 이 문제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러시아 정보기술 직원 중 일부가 아르메니아로 이주했기 때문이 아닙니다. 전혀 그런 것이 아니라, 그들은 어디든지 자유롭게 직업을 찾아 일할 수 있으며, 하나님의 축복을 받습니다. 그러나 다시 말하지만, 이것은 우리에게 있어서 어떤 도전입니다. 이것은 우리가 더 나은 조건을 만들어야 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우리는 여러 협력 분야에서 벨로루시 공화국과 협력할 기회가 있으며, 벨로루시 공화국은 마이크로일렉트로닉스를 포함하여 우리에게 매우 중요한 특정 전문 지식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에 이를 확실히 할 것입니다. 루카셴코 대통령과 저는 소치에서 만나 이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고 벨로루시에서 진행되는 이러한 프로젝트를 위한 자금을 따로 마련하기로 동의하기도 했습니다. 이들 기업, 이들 산업이 만들 제품은 러시아 소비자들이 즐겁게 구매할 것입니다. 이는 매우 흥미롭고 유망한 분야입니다.

유라시아 경제 연합 국가는 통합 제품추적 시스템 등을 포함하여 공통 디지털 환경의 기반을 마련했습니다. 국경 없는 일자리 Work Without Borders 검색 시스템과 같은 다양한 플랫폼 솔루션이 개발되고 있습니다. 이 프로젝트는 우리의 모든 국가에 매우 중요합니다. 현재의 정치적 상황으로 인한 모든 위기와 도전에도 불구하고, 노동 이민자들은 이전과 거의 같은 금액의 돈을 러시아에서 자기들 집으로 계속 보내고 있습니다. 더욱이 CIS의 동료들이 나에게 말했듯이 일부 국가에서는 현재 훨씬 더 많은 돈을 받고 있습니다.



국가 통화로 지불하는 관행이 확대되고 있으며 이는 매우 중요합니다. 특히, 연합 국가의 상호 무역에서 그들의 점유율은 이미 75%에 도달했습니다. 우리는 국가 지불 시스템과 은행 카드를 연결하는 작업을 계속할 것입니다.

우리는 SWIFT[국제 은행 간 통신 협회 Society for Worldwide Interbank Financial Telecommunication]에서 러시아 중앙은행의 금융 메시징 시스템을 포함하여 우방 국가의 은행 간의 직거래 접촉으로 전환하는 것과 같은, 내부 국제 금융 및 지불 메커니즘에 대한 대화를 촉진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우리는 또한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주요 대출 및 금융 센터와의 협력을 강화할 것을 제안합니다.

유라시아 통합과 관련된 새로운 주제에는 녹색 기술, 환경 보호 및 에너지 절약 분야의 협력 개발이 포함됩니다. 사업 공동체의 지원과 적극적인 제안을 기대합니다.



동지 여러분,



전통적인 무역과 경제적 연결, 공급망이 파괴되고 있는 현재의 불행한 국제 상황에서, 러시아가 주도발제하고 우리가 수년 동안 논의해 온 대유라시아 동반자체제Greater Eurasian Partnership를 형성하려는 의제는 특별한 의미를 얻고 있습니다.

처음부터 이 제안을 지지해 주신 유라시아 경제 연합 국가 지도자분들에게 감사드립니다. 중국, 인도와 같은 브릭스BRICS[Brazil, Russia, India, China, and South Africa] 회원국 및 기타 여러 국가도 대유라시 동반자체제 구축을 지원했습니다. 상하이협력기구Shanghai Cooperation Organization SCO, 동남아시아 국가 연합ASEAN[Association of Southeast Asian Nations] 및 기타 기구들이 이 발제에 대해 관심을 보였습니다.

여기서 저는 대유라시아 동반자체제의 포괄적인 발전과 관련된 몇 가지 구체적인 구상을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첫째, 특정 성장 지점을 위한 공유기관을 개발하는 것이 합리적이라고 봅니다. 여기에는, 유라시아 수출 센터 및 무역 사무소 설립, 유라시아 재보험 회사 설립 촉진, 그리고, 혹시라도 초국가적 권위가 있더라도, 국경을 초월한 경제 특구 개발 문제 검토를 포함합니다.

두 번째 요점입니다. 외국 동반업체와 유라시아 경제 연합의 협력을 강화하고 유라시아 경제 연합과 협력할 때의 이점과 장점, 그리고 우리의 주요 프로젝트 및 계획에 대해 그들에게 잘 홍보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나의 동지들은 우리 협회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이러한 맥락에서 유라시아 경제 연합 사업 위원회는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습니다. 그것은 이미 우리 연합을 넘어 성공적으로 유대관계를 발전시키고 있습니다. 사업 대화 시스템은 대유라시아에서 잠재적인 사업 협력 플랫폼의 좋은 예가 될 수 있습니다.

즉, 이미 언급했듯이 투자자의 사업 주도권 및 창의적인 사업활동을 지원하는 것이 바람직할 것입니다. 이 목적을 위해 더 나은 장려금제도를 추가로 만들고 유라시아 프로젝트에 더 많이 투자할 것을 제안합니다. 당연히 유라시아 경제 연합 국가의 국영기업을 대표하는 기업은 우선 지원을 받아야 합니다.

나의 세 번째 요점입니다. 대규모 유라시아 동반자체제를 발전시키기 위한 포괄적인 전략 초안을 작성할 때입니다. 여기에는 우리가 직면한 주요 국제적 도전을 반영하고, 미래 목표를 결정하고, 이를 달성하기 위한 도구와 메커니즘을 포함해야 합니다. 우리는 부분적으로 상하이협력기구 SCO, 동남아시아 국가 연합ASEAN 및 BRICS 회원국의 참여와 함께 무역 및 투자 협정 시스템을 개발하기 위한 추가 단계를 고려해야 합니다.

사실, 우리는 세계무역기구 World Trade Organization WTO 규정을 개발하고 보완할 새로운 협정의 초안을 작성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맥락에서, 관세뿐만 아니라 비관세장벽의 철폐에도 주목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는 국가 경제를 위험에 빠뜨리지 않고 상당한 결과를 가져올 수 있습니다.



결론적으로 저는 다음과 같이 말하고 싶습니다. 대유라시아는 거대한 문명 프로젝트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이 핵심 구상내용은 지역 조직을 위한, 공평한 협력을 위한, 공통 공간을 만드는 것입니다. 대유라시아 동반자체제는 모든 국가의 다양한 개발 모형, 문화 및 전통을 자연스럽게 고려하여 정치 및 경제 구조를 변경하여, 전체 대륙의 안정과 번영을 보장하도록 설계되었습니다. 이 중심체가 수많은 청중을 끌어들일 것이라고 나는 명백하게 확신합니다.



유라시아경제포럼의 모든 참가자들의 성공과 생산적인 협력을 기원합니다.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출처 : 통일시대(http://www.tongiltimes.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부고]노길남 박사
노길남 박사 추모관
조선문학예술
조선중앙TV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도이췰란드동포협력회
재카나다동포연합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23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outloo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