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L858 동체' 현지조사…정부-미얀마 협상 속도 / 문재인 대통령 미얀마 현지 조사방안 강구 지시 (동영상) > 기타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20년 9월 22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기타

'KAL858 동체' 현지조사…정부-미얀마 협상 속도 / 문재인 대통령 미얀마 현지 조사방안 강구 지시 (동영상)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장 김백호 작성일20-05-22 12:40 조회800회 댓글0건

본문

"문재인 대통령이 정부 차원에서 미얀마 현지 조사방안을 강구하라고 지시했고, 양국 정부가 협의에 속도를 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문 대통령은 한국과 미얀마 수교 45주년을 맞아 최근 아웅산 수치 국가고문과 서한을 교환했고, 양국 외교장관도 전화통화를 가졌습니다." 5월22일 'MBC뉴스투데이'에서 보도한 내용을 동영상과 함께 게재한다.[민족통신 편집실]


'KAL858 동체' 현지조사…정부-미얀마 협상 속도


'KAL858 동체' 현지조사…정부-미얀마 협상 속도 (2020.05.22/뉴스투데이/MBC)


수중카메라 포착된 큰 물체…"KAL 858 동체 추정" (2020.01.24/뉴스투데이/MBC)

앵커

1987년 인도양 상공에서 추락한 대한항공 858기로 추정되는 동체를 저희 취재팀이 미얀마 안다만 해저에서 촬영해 보도해드린 바 있는데요.

현지 조사가 필요하다고 판단한 청와대가 미얀마 정부와의 협의에 속도를 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임명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미얀마 안다만 해저에서 대구MBC 취재팀이 3차례에 걸쳐 촬영한 KAL858기 추정 동체.

가장 최근 촬영에서 비행기 엔진 2개가 확인됐고, 이 중 1개는 날개에 붙어 있는 등 비교적 온전한 모양이었습니다.

KAL858기가 공중에서 완전 폭파된 게 아니라 긴급 동체착륙을 했을 가능성과 함께 유품·유해 수색 필요성이 제기됐습니다.

이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이 정부 차원에서 미얀마 현지 조사방안을 강구하라고 지시했고, 양국 정부가 협의에 속도를 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정부가 미얀마 측에 제안한 방안은 3가지입니다.

한국과 미얀마의 공동 조사 방안과 한국 정부의 단독 조사 방안, 또 미얀마 정부가 조사하고 한국은 인력과 장비를 지원하는 방법입니다.

미얀마 측은 조사 필요성에 공감하면서, '내부 협의를 거쳐 신속히 입장을 정하겠다'고 최근 답해온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33년간 유품 한 점 찾지 못한 가족들은 하루라도 빨리 현지조사, 나아가 인양까지 이뤄지길 고대하고 있습니다.

[김호순/KAL858 가족회 대표]
"민관 합동 수색단을 구성을 해서 인양을 하는 게, 저희들이 우리 858 가족들이 바라는 일입니다. 간절히 바라는 일입니다."

문 대통령은 한국과 미얀마 수교 45주년을 맞아 최근 아웅산 수치 국가고문과 서한을 교환했고, 양국 외교장관도 전화통화를 가졌습니다.

이같은 양국의 우호관계가 과거사 해결의 진전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청와대는 기대하고 있습니다.

MBC뉴스 임명현입니다.


KAL 858 추정 동체 정부 현지조사 나선다.jpg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부고]노길남 박사
노길남 박사 추모관
조선문학예술
조선중앙TV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도이췰란드동포협력회
재카나다동포연합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20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outloo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