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증 대선병’에 걸렸나? > 민족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24년 5월 21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민족게시판

‘중증 대선병’에 걸렸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고은성 작성일21-12-08 18:23 조회785회 댓글0건

본문

요즘 차기 대선을 주제로 한 선거드라마가 자못 흥미롭게 번져지고 있다.

이전 선거들과 마찬가지로 거대 양당 후보들의 양자대결이라는 심상한 줄거리를 보여줄 것만 같던 현 대선정국이 점차 다자구도로 바뀌고 있어서다.

오래전부터 대권 군침을 질벅하게 흘려 온 안철수, 손학규 등 낯익은 화상들...

여하튼 스스로 왕년에 좀 유명세를 타보았다고 자처하는 이네들은 지금 이번 대선드라마에서 주연을 맡고 싶어 안달복달하는 모양새.

이에 대선드라마의 본 주연들인 이재명과 윤석열은 저들의 주목도를 갉아먹고 흥행에도 빨간불이 켜질까 내심 걱정하는 눈치다.

대선드라마에 너도 나도 뛰어들어 이색 연기들을 선보이고 있는 후발주자들, 아마도 그들의 가슴속에선 이 같은 연기술어가 꿈틀거리고 있을 듯.

(잘 되면 대선 주연, 못 되면 인지도 제고…)

대선에 병적인 집착을 하며 도 넘은 정쟁만 일삼고 있는 이들의 면면을 보면 하나같이 ‘중증 대선병’에 걸린 듯 하다.

그래서 하는 말.

당신들이 남을 꼭 거꾸러뜨리겠다는 배타적 권력의지, 남이 뭐라든 내 생각을 바꾸지 않겠다는 아집, 기어코 권력을 잡아 보겠다는 명예욕의 집착에 깊숙이 빠져있다면 아마 공자가 말하던 ‘군자’가 아닌 ‘소인’정도로 머물게 될 수 밖에 없다.



#이재명 #윤석열 #안철수 #심상정 #김동연 #손학규 #대통령선거 #대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부고]노길남 박사
노길남 박사 추모관
조선문학예술
조선중앙TV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도이췰란드동포협력회
재카나다동포연합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24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outloo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