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CC Announces Statement on Peace & Reunification of Korea > korea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21년 4월 14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korea

WCC Announces Statement on Peace & Reunification of Korea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3-11-11 09:22 조회2,231회 댓글0건

본문

World Council of Churches 10th Assembly (30 October to 8 November 2013) was held in Busan, S Korea and it announced a Statement on Peace and Reunific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The text is following-Editor's note. 



Statement on Peace and Reunific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For he is our peace; in his flesh he has made both groups into one and has broken down the dividing wall, that is, the hostility between us.” (Eph. 2:14) 
  
We, the delegates of the 10th Assembly of the World Council of Churches (WCC) meeting in Busan 
from 30 October to 8 November 2013, bear witness to the suffering of the men, women and 

children of the one Korean people through decades of violence caused by war and hostility that have left them divided into two nations.  
  
Division, war and the suffering contradict God’s will for the fullness of life. Therefore, we call upon

 the churches of the world, and upon those holding social, economic, political and governmental power, to pursue a lasting and sustainable peace with justice that will reunify and reconcile the people of Korea. 
  
The central theme of our assembly is a simple prayer, “God of life, lead us to justice and peace.” It is 
our prayer that the vision and dream of all Koreans, their common aspiration for healing, 
reconciliation, peace and reunification may be fulfilled.  
New Challenges to Reconciliation and Healing 
The present situation in the Korean peninsula prompts us to a renewed engagement in efforts to work 
for peace and justice throughout the region and for the reunification of a divided Korea. Despite many 
positive developments in the world during the post-Cold War era, the North East Asia region still 
contains the world’s heaviest concentration of military and security threats. Four of the five permanent 
members of the UN Security Council, who are also recognized nuclear weapons states, have military 
bases in this region. There are even signs of an emerging “new Cold War”, as the geopolitical map of 
North East Asia shows new shifts in the balance of power. New tensions are arising with the 
intensified political, economic and military presence of the United States in the region; and three other 
“power poles”, China, Japan and Russia, also are active in this region.  
  
Changing geopolitical dynamics among the four major powers could stifle the aspirations and hopes of 
the Korean people for peace and reunification. Increasing arms build-ups in several Asian countries 
make this one of the fastest-growing regions for military spending in the world, including nuclear arms 
and high-tech weapons of mass destruction. 
  
The peace we envision is a condition of justice embracing the whole of life and restoring harmony 
among neighbours. We are convinced that it is the right time to begin a new process towards a 
comprehensive peace treaty that will replace the 1953 Armistice Agreement and secure just and 
peaceful relations among nations in the region while normalizing relations between North and South, 
and facilitating Korean reunification.  
  
WCC 10th Assembly  -  Statement on Peace and Reunific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Doc. No. PIC 02.3  
Page 2 of 5 
  
As delegates representing 345 churches and some 560 million Christians around the world, we are 
prepared to renew our support for peace and reconciliation, and to encourage and assist the national 
and international leaders whose efforts are indispensable. 
Our Faith Commitment to Peace with Justice 
As a global body of believers in Jesus Christ, we confess our sins in having given in to the powers and 
principalities of the world in their wars and military conflicts full of hate and enmity, armed with 
nuclear arsenals and weapons of mass destruction targeting humanity and the whole of God’s creation. 
Also we lament our failure to adequately acknowledge the Korean people’s long suffering, caused by 
external powers fighting for colonial expansion and military hegemony.  
  
We hereby join the Christians in Korea in their confession of faith in Jesus Christ, who came to this 
world as our Peace (Ephesians 2:13-19); who suffered, died upon the Cross, was buried, and rose again 
to reconcile humanity to God, to overcome divisions and conflicts, and to liberate all people and make 
them one (Acts 10:36-40); who, as our Messiah, will bring about a new Heaven and new Earth (Rev.21- 
22). 
  
With this confession, we join in firm commitment with the Christians of Korea, both North and South, 
especially in Korean churches’ faithful actions to work towards peace, healing, reconciliation and 
reunification of their people and their land.  
Faith and Hope in Action 
Ever since its First Assembly in 1948 and the Korean conflict that followed, the WCC has felt the pain 
of Korea’s division and to some degree has found it reflected in tensions among members and partners. 
We are well aware of the challenges and obstacles on the pathways to peace. We recognize the 
painstaking effort of Christians in Korea, both North and South, and recall the continued and sustained 
efforts of the WCC and its ecumenical partners in accompanying the people of the Korean peninsula. 
  
In the midst of an extremely difficult situation, the Korean churches’ ecumenical witnesses and prayers 
have been pivotal. Such faith in action led them to new horizons of hope with prayers. The Tozanso 
consultation, organized by the WCC Commission of the Churches on International Affairs (CCIA) in 
1984, was held at a time when it was difficult for the Korean churches to openly discuss the issue of 
Korean reunification. The Tozanso consultation was the first attempt by the WCC to bring Christians 
from a wide spectrum of member churches worldwide together with Christians from Korea, to look at 
some of the issues raised by the division of the Korean peninsula. The WCC initiative helped to address 
the issues of the division of Korea and Korean reunification as means to strengthen the Korean 
people’s struggle for peace with justice.  
  
In 1988 the decisive Declaration of Korean Churches for National Unification of the Korean People 
and Peace in the Korean Peninsula set 1995 as the Year of National Jubilee for the churches in North 
and South, and affirmed the five principles of: 1) self-reliant unification, 2) peaceful unification, 3) 
national unity through trust and cooperation, 4) democratic unification by people's participation, and 5) 
North-South relations based on a humanitarian approach. 
  
We recognize the value of ecumenical engagement in advocacy initiated by the WCC addressing peace 
and reconciliation as well as denucleariz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Those initiatives provide 
avenues for North and South Korean church leaders as well as church and ecumenical partners from 
Asia, North America and Europe to come together within the setting of a common platform. The 
Ecumenical Forum on Peace, Reconciliation and Reunific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coordinated 
and facilitated by the WCC/CCIA with the participation of churches in Asia, Europe and North 
America in addition the churches in South Korea and the Korean Christian Federation in North Korea 
has provided additional and frequent opportunities for mutual dialogue and interactions on peace and 
reunification. Although progress has been made at various levels, there is still a long way to go to 
accomplish the mission of peace and reunification on the Korean peninsula.  
WCC 10th Assembly  -  Statement on Peace and Reunific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Doc. No. PIC 02.3  
Page 3 of 5 
  
  
We recall that major WCC events in the past have been venues for historic meetings of church leaders 
of North and South, starting with the Moscow central committee meeting in 1989 and including WCC 
assemblies in Canberra (1991), Harare (1998) and Porto Alegre (2006). Various other international 
consultations held subsequently with the participation of churches from North and South Korea lent 
further authenticity to ecumenical advocacy on peace and reunific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The 
international consultation organized by the CCIA in conjunction with the 25th anniversary of the 
Tozanso process in October 2009 helped to provide new impetus for working towards the goal of 
witnessing for peace, justice and unity, and it encouraged dialogue and participation for all who have 
been affected by the tragedy of division. In addition, visits to North Korea by the WCC general 
secretaries in 1999, 2009 and 2013 have lent credence to the commitment of the WCC and its member 
churches in supporting the churches in North and South Korea seeking peace and reunification.  
  
We are conscious of the fact that the prevailing geo-political context of the Korean peninsula warrants 
that the ecumenical movement develop new ways of accompaniment and engagement. As the WCC has 
been accompanying the churches and people in the Korean peninsula in their struggle to achieve peace 
with justice and reconciliation, and reunification of the divided Korean peninsula, it is imperative that 
every effort continue to be taken in providing common platforms for both North and South Korean 
churches to meet together, with a particular focus on younger generations. 
  
We also discern signs of hope and a framework that would enable the Korean peninsula to embrace 
peace with justice and fullness of life. On the Korean peninsula, shared human security and human 
rights must become a greater priority than divisive, competitive and militarized national security. The 
threat of nuclear weapons has long been recognized, and now serious questions are raised concerning 
all nuclear energy. With many in the world, the churches share the conviction that a world without 
nuclear weapons is both necessary and possible. Our shared hope for a nuclear-free world would not 
only be for the people of the Korean peninsula but for all people in the world, renouncing nuclear 
weapons and working together for their complete dismantling, leading other regions and showing the 
way. Hope and possibilities such as these motivate the churches to make greater efforts to work for 
peace and reconciliation on the Korean peninsula in response to God’s promise to lead us towards 
justice and peace as hallmarks of God’s reign. “For he is our peace; in his flesh he has made both 
groups into one and has broken down the dividing wall, that is, the hostility between us.” (Eph. 2:14) 
The Way towards Healing, Reconciliation and Peace 
During the sixty long years since combat ceased in the Korean War, through the Armistice Agreement 
of July 27, 1953, the two Koreas, the USA and China have nevertheless continued in a technical state of 
war with defensive military build-ups including the stockpiling of nuclear weapons. The current 
situation proves the urgent need for a peace treaty to replace the 1953 Armistice Agreement. 
  
Fresh and decisive action is required to enact a peace treaty. A process towards a peace treaty is crucial 
for the Korean peninsula and in the entire North East Asia region, as well as contributing to the 
process of building a nuclear weapon-free peace zone in this region. The peace treaty must be discussed 
and agreed by the parties to the Armistice Agreement and the countries related to the Armistice 
Agreement. We believe that a declaration of the end of the Korean War shared by stakeholders will 
accelerate the agreement’s conclusion and contribute to mutual trust and confidence-building among 
them. Participants in the Six-Party Talks (SPT) previously promised to hold peace forums in order to 
convert the prevailing armistice system into a concrete peace system. We strongly urge South and 
North Korea, the USA and China to ensure the keeping of this promise. At the same time, the USA 
and Japan should stop imposing blockades and sanctions against the North, while China should act in 
its facilitator’s role in order to resume dialogues, including the Six-Party Talks.  
  
Taking into consideration the continuing humanitarian crisis in the North, we urge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o initiate humanitarian support to the people while cooperating with the North in projects 
for its sustainable development. It has become clear that economic sanctions serve primarily as 
instruments for punishing the people of a country, especially the poor in any society. Therefore, we 
WCC 10th Assembly  -  Statement on Peace and Reunific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Doc. No. PIC 02.3  
Page 4 of 5 
  
question the ethical principles as well as the strategic effectiveness of economic sanctions imposed on 
North Korea. It is in this context that we raise concern about the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s 
against North Korea. Opportunities for economic exchanges between the North and other countries in 
the world must be resumed. This will open new avenues for effective economic collaboration. Above 
all, this will facilitate active engagement through dialogue to normalize relations. The UN should also 
initiate efforts for peace-building across the Korean peninsula and lift the existing economic and 
financial sanctions. 
The way forward - Recommendations 
We believe that peace-building in a globalized and interdependent world is a shared responsibility of 
sovereign states, the United Nations and civil society groups including the churches. Affirming the 
Christian calling to be peacemakers and responding to the faith witness of the Korean churches, which 
have proclaimed the Jubilee among the Korean people, the member churches of the WCC, gathered in 
Busan, Republic of Korea for the WCC 10th Assembly from 30 October to 8 November 2013, 
together affirm the following: 
  
1. Realizing that as we pray with and for the peoples of Korea the churches and ecumenical partners 
have a specific responsibility toward working together for peace and reconciliation in the Korean 
peninsula with renewed energy, in close partnership and transparent relationships with each other 
and with the churches and Christians in both North and South of Korea, the National Council of 
Churches in Korea and the Korean Christian Federation. We, therefore, commit ourselves to: 
a) Embody the spirit of the Tozanso process including courage, caring, communication, confession, 
conciliation and commitment; 
b) Pray with the peoples and churches of Korea by designating the Sunday before 15 August as the 
“Sunday of Prayer for the Peaceful Reunific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c) Provide a wide ecumenical platform for young generations both in North and South Korea to 
meet together in order to envision a desirable future of the Korean Peninsula; 
d) Organize solidarity visits to churches in North and South Korea that can serve as peacemakers 
and bridge builders. A first visit can be organized as early as 2014, commemorating the 30th 
anniversary of the historic Tozanso International Consultation; and  
e) Continue accompanying the churches of Korea by providing common platforms for churches 
and Christians from both North and South to meet together in order to advance towards 
reconciliation and peace. We recognize that a historically symbolic moment for such initiatives 
could be found in 2015, the 70th anniversary of the liberation of Korea.  
  
2. Furthermore, we commit ourselves to take actions to: 
  
a) Work with our governments to mandate the United Nations Security Council to initiate new 
efforts for peace-building across the Korean Peninsula and to lift the existing economic and 
financial sanctions imposed on the Democratic People’s Republic of Korea; 
b) Embark upon a universal campaign for a Peace Treaty to replace the Armistice Agreement of 
1953, bringing an end to the state of war; 
c) Call upon all foreign powers in the region to participate in a creative process for building peace 
on the Korean peninsula by halting all military exercises on the Korean peninsula, by ceasing 
their interventions and reducing military expenditures; 
d) Ensure the complete, verifiable and irreversible elimination of all nuclear weapons and power 
plants in -North East Asia, by taking steps to establish a Nuclear-Free World and 
simultaneously joining the emerging international consensus for a humanitarian ban on nuclear 
weapons in all regions of the world, so that life is no longer threatened by nuclear dangers 
anywhere on earth; 
e) Urge the governments in both North and South Korea to restore human community with justice 
and human dignity by overcoming  injustice and confrontation, and to heal human community 
by urgently addressing the humanitarian issue of separated families, by establishing a sustainable 
process allowing confirmation of the whereabouts of family members and free exchanges of 
letters and visits, and by offering the support of international agencies where necessary; and  
WCC 10th Assembly  -  Statement on Peace and Reunific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Doc. No. PIC 02.3  
Page 5 of 5 
  
f) Work with the governments of the Democratic People’s Republic of Korea and Republic of 
Korea in providing international cooperation to maintain a truly Demilitarized Zone (DMZ) 
and transform it into a zone of peace.  
  
APPROVED 
  
The following delegates and entire delegations wished to register their dissent that the statement does 
not include a concern of special relevance to the Korean peninsula, namely the plight of conscientious 
objectors to military service: 
  
Evangelical Church in Germany 
Waldensian Church 
Church of the Brethren 
Church of the Brethren in Nigeria 
Eglise du Christ au Congo - Communaute mennonite au Congo 
Mennonite Church in Germany 
Mennonite Church in the Netherlands 
Friends United Meeting 
Canadian Yearly Meeting  
  
Ms Eun-Young Lee, Korean Methodist Church 
Ms Alison Jane Preston, Anglican Church of Australia 
Rev. Sarah Campbell, United Church of Christ 
Rev. Kelli Parrish Lucas, United Church of Christ


wcc-central-committee.jpg

wcc-exhibition-hall-bexco.jpg

wccgensec=the-rev-olav-fykse-tveit.jpg

wccinbusan10312013-01.jpg

wccinbusan10312013.jpg

wcc-pusan20131108.jpeg

wcc-business-plenary-participants.jpg



고슴도치 13-11-11 09:19
답변 삭제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에 관한 성명서 

“그는 우리의 화평이신지라 둘로 하나를 만드사 원수 된 것 곧 중간에 막힌 담을 자기 육체로 허시고”(엡 2:14) 

2013년 10월30일~11월8일까지 부산에서 열리는 WCC 10차 총회의 총대인 우리는 수십 년 동안 전쟁에 의한 폭력과 두 나라로 갈라진 후의 적대감으로 인해 남북한의 남성, 여성, 아동들이 겪는 고통의 증인들입니다. 

분열, 전쟁, 고통은 충만한 생명을 바라는 하나님의 뜻과는 모순됩니다. 따라서 우리는 세계의 교회와 사회적, 경제적, 정치적 힘과 정부 권력을 가진 사람들에게 남북한 국민들을 재통일시키고 화해시킬, 영구적이고 지속 가능한 정의로운 평화를 추구할 것을 요청합니다. 

이번 총회의 중심 주제는 ‘생명의 하나님, 우리를 정의와 평화로 이끄소서’라는 간단한 기도문입니다. 우리는 모든 남북한 사람들의 비전과 꿈, 그리고 치유와 화해, 평화, 통일을 향한 남북한 사람들의 공통된 열망이 이루어지기를 기원합니다. 

화해의 치유를 위한 새로운 도전과제 

한반도의 현재 상황은 우리가 이 지역 전체의 평화와 정의를 이룩하고 분단된 한반도의 통일을 달성하기 위한 사역에 새롭게 참여할 것을 촉구합니다. 냉전 시대 이후 세계의 많은 긍정적인 발전에도 불구하고 동북아시아 지역은 여전히 세계에서 군사력이 가장 많이 집중되어 있고, 안보 위협이 가장 심각한 곳입니다. 유엔안전보장이사회의 5개 상임이사국이면서도 동시에 핵무기 보유국가로 인정받은 네 개 국가들이 이 지역에서 군사기지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동북아시아의 지정학적 지도가 힘의 균형에 새로운 변화가 일어남에 따라 새로운 ‘신 냉전’의 조짐마저 나타나고 있습니다. 이 지역에 존재하는 미국의 강력한 정치적, 경제적, 군사적 힘 때문에 새로운 긴장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다른 세 국가인 중국, 일본, 러시아도 이 지역에서 적극적으로 움직이고 있습니다. 

네 개의 주요 국가들 사이의 지정학적 역동성이 바뀜에 따라 평화와 통일을 향한 남북한 국민의 열망과 희망이 억압당할 수 있습니다. 핵무기와 최첨단 대량살상 무기를 비롯하여 일부 아시아 국가의 무력증강 때문에 이 지역은 세계에서 군사비 지출이 가장 빠르게 증가하는 곳이 되었습니다. 

우리가 꿈꾸는 평화는 생명 전체를 포용하고 이웃 간의 조화를 회복하는 정의의 상태입니다. 우리는 지금이 1953년의 정전협정을 대체할 포괄적인 평화협정을 향한 새로운 과정을 시작하고 이 지역의 국가들 사이에 정의롭고 평화로운 관계를 확보하며, 남한과 북한 사이의 관계를 정상화하고, 한반도의 통일을 촉진시킬 적기라고 확신합니다. 

전 세계의 345개 교회와 약 5억6천만 명의 그리스도인들을 대표하는 우리는 평화와 화해를 새롭게 지원하고, 꼭 필요한 활동을 수행하는 국가 지도자와 국제 지도자들을 격려하고 지원할 것이라는 각오를 다짐합니다. 

정의와 평화를 향한 우리의 신앙적 헌신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신자들의 세계적 공동체인 우리는 하나님의 창조세계 전체와 인류를 목표로 하는 핵무기와 대량살상무기로 무장하여 증오와 적대의식으로 가득한 전쟁과 군사적 갈등을 벌이는 권세와 정사에 굴복하는 죄를 범하였음을 고백합니다. 또한 식민지 팽창과 군사적 헤게모니를 확보하기 위한 외부 열강들의 분쟁이 야기한 한국인들의 오랜 고통에 대해 적절하게 인식하지 못한 것을 안타깝게 여깁니다. 

우리는 이로써 우리의 평화가 되시기 위해 이 세상에 오신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신앙고백 안에서 남북한의 그리스도인들과 함께 하고 있습니다(에베소서 2:13~19). 예수 그리스도께서는 인류와 하나님을 화해시키고 분열과 갈등을 극복하고, 모든 사람을 자유롭게 하고 하나가 되기 위해 고난을 당하고 십자가에서 죽고 장사된 후 다시 부활하셨습니다(사도행정 10:36~40). 도한 예수 그리스도께서는 우리의 구세주로서 새 하늘과 새 땅을 만드실 것입니다(계시록 21~22장). 

이런 신앙고백과 함께 우리는 남북한 그리스도인들의 확고한 노력, 특히 남북한의 사람들과 한반도의 평화와 치유와 화해와 통일을 향한 남북한 교회의 신실한 행동에 동참합니다. 

행동하는 믿음과 소망 

1948년 WCC 1차 총회와 한국전쟁 이래로, WCC는 한반도 분단의 고통을 공감했으며, 회원 교회와 협력 단체들 간의 긴장관계에도 어느 정도 반영된 것을 발견했습니다. 우리는 평화로 가는 길에 놓인 도전과 장애물을 잘 알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남북한 그리스도인들의 지난한 노력을 기울여 온 것을 인정하며, WCC와 에큐메니컬 협력단체들도 남북한의 사람들과 동행하는 가운데 지속적이고 한결같이 노력해왔음을 기억합니다. 

극히 힘든 상황 속에서도 한국교회의 에큐메니컬 증언과 기도는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해왔습니다. 한국교회의 행동하는 신앙은 기도와 더불어 희망의 새 지평을 열었습니다. WCC 국제문제위원회(CCIA)가 1984년에 마련한 도잔소(Tozanso) 회의는 한국 교회가 한반도의 통일을 공개적으로 토론하기 어려운 시기에 개최되었습니다. 도잔소 회의는 WCC가 남북한의 그리스도인들과 매우 폭넓은 회원 교회에 속한 그리스도인들과 매우 폭넓은 회원교회에 속한 그리스도인들이 함께 한반도 분단으로 인해 발생한 문제를 살펴보는 첫 시도였습니다. 이러한 WCC의 선도적인 노력은 남북한 사람들이 정의와 평화를 강화하는 방향으로 한반도의 분단과 통일문제를 다룰 수 있도록 도움을 주었습니다. 

1988년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는 민족의 통일과 평화에 고나한 선언을 통해 1995년을 평화와 통일의 희년으로 선포했습니다. 이 선언은 1)자주 통일, 2)평화 통일, 3)신뢰와 협력을 통한 민족의 통일, 4)국민의 참여에 의한 민주적 통일, 5)인도주의에 기초한 남북관계 등 5가지 원칙을 확인했습니다. 

WCC가 한반도의 평화와 화해, 그리고 비핵화를 이루기 위해 실천하는 선도적인 에큐메니컬 활동들은 소중합니다. 이런 활동은 남북한의 교회지도자들뿐만 아니라 아시아, 북아메리카, 유럽의 교회와 에큐메니컬 협력단체들이 함께 할 수 있는 공동의 공간을 제공합니다. WCC와 CCIA가 마련한 한반도의 평화`화해`통일에 관한 에큐메니컬 포럼에 아시아, 유럽, 북아메리카, 남한의 교회, 북한의 조선기독교연맹이 참여했습니다. 이 포럼은 평화와 통일에 대해 대화하고 교류할 수 있는 많은 기회를 제공했습니다. 다양한 차원에서 진전이 이루어졌음에도 불구하고,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을 이루기 위해 가야할 길은 아직도 멉니다. 

우리가 WCC가 과거에 진행한 주요 행사- 1989년의 모스크바에서 모인 중앙위원회 회의를 시작으로, WCC 캔버라 총회(1991년), 하라레 총회(1998년), 포르토알레그레 총회(2006년)-는 남한과 북한의 교회 지도자들이 역사적 만남을 가졌던 장소였다는 것을 기억합니다. 그 밖의 다양한 국제회의가 남북한의 교회 참여한 가운데 개최되어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에 관한 에큐메니컬 운동에 대한 진정성을 더욱 높여주었습니다. 2009년 10월 도잔소회의 개최 25주년을 맞이하여 국제문제위원회가 마련한 국제회의는 평화, 정의, 통일이라는 목표를 향한 새로운 자극을 제공하는데 도움을 주었습니다. 또한 이 국제회의는 분단의 비극으로 고통을 받는 모든 사람이 대화하고 참여하도록 격려했습니다. 아울러, 1999년, 2009년, 2013년 WCC 총무가 북한을 방문한 것은 평화와 통일을 추구하는 남북한의 교회를 지원하고자 하는 WCC와 회원교회의 헌신적인 노력에 신뢰감을 높여주었습니다. 

우리는 한반도의 지정학적 상황 때문에 에큐메니컬 운동이 새로운 방식의 동행과 참여를 발전시켜야 한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WCC가 평화와 정의, 화해, 분단된 한반도의 통일을 성취하기 위한 남북한의 교회와 사람들의 노력에 동참해왔기 때문에 젊은 세대들에게 특별한 관심을 기울이는 가운데 남북한의 교회가 함께 만날 수 있는 공동의 장을 제공하기 위해 모든 노력을 계속 기울여야 합니다. 

우리는 한반도가 평화와 정의, 그리고 충만한 생명을 품을 수 있는 틀과 희망의 조짐을 봅니다. 한반도에서 공통적인 인명안전(Human security)과 인권이 분열적이고 경쟁적이며 군사적인 국가 안보보다 더 우선되어야 합니다. 우리는 오래 전부터 핵무기의 위협을 인식했으며, 요즘에는 모든 핵 에너지에 대해 진지하게 문제를 제기하고 있습니다. 세계의 많은 사람들과 함께 교회들은 핵무기 없는 세상이 필수적이며 가능하다는 확신을 공유합니다. 핵무기 없는 세상을 향한 우리의 공통된 희망은 한반도에 사는 사람들뿐만 아니라 세상 모든 사람들을 위한 것입니다. 우리는 핵무기를 거부하고 핵무기의 완전한 해체를 위해 함께 노력하며 다른 지역을 안내하면서 길을 제시합니다. 이와 같은 희망과 가능성 때문에 교회는 하나님의 통치의 특징인 우리를 정의와 평화로 인도하시겠다는 하나님의 약속에 응답하기 위해 한반도의 평화와 화해를 위해 더 많이 노력해야 할 동기를 갖습니다. “그는 우리의 화평이신지라. 둘로 하나를 만드사 원수 된 것 곧 중간에 막힌 담을 자기 육체로 허시고.”(에베소 2:14) 

치유, 화해, 평화로 가는 길 

1953년 7월27일 정전협정으로 한국전쟁이 중단된 후 60년 동안, 남한과 북한, 미국, 중국은 핵무기 비축을 비롯한 방어적인 군사력 증강을 통해 기술적 측면에서 전쟁 상태를 계속 유지했습니다. 현재 상황은 1953년의 정전협정을 대체하는 평화협정이 긴급하게 필요하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평화협정을 체결하려면 새롭고 결정적인 조치가 필요합니다. 평화협정을 위한 과정은 한반도와 전체 동북아지역에 매우 중요할 뿐만 아니라 이 지역에 핵무기 없는 지역을 만드는 과정에도 기여할 것입니다. 평화협정은 정전협정의 당사국과 관련국들이 논의를 통해 합의를 해야 합니다. 우리는 당사국들이 함께 한국전쟁의 종전을 선언하는 것이 평화협정을 촉진시키고 상호 신뢰와 상호간의 신뢰구축에 기여할 것이라고 믿습니다. 6자 회담 참가국들은 지배적인 정전체제를 구체적인 평화체제로 전환하기 위한 평화 포럼을 개최하기로 예전에 약속했습니다. 우리는 남한, 북학, 미국, 중국에게 이 약속을 준수할 것을 강력히 촉구합니다. 아울러 미국과 일본은 북한에 대한 봉쇄와 제재를 중단해야 하며, 중국은 6자 회담을 비롯한 대화를 재개하기 위한 조정자 역할을 해야 합니다. 

북한의 지속적인 인권위기를 고려할 때 우리는 국제사회가 북한 주민들에 대한 인도적 지원을 시작하고 북한과 협력하여 지속 가능한 개발 프로젝트를 실행할 것을 촉구합니다. 경제제재는 일차적으로 한 국가의 국민, 특히 가난한 사람들을 처벌하는 수단이 됩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북한에 대한경제제재의 전략적 효과뿐만 아니라 윤리적 원칙에도 의문을 제기합니다. 우리는 이런 맥락에서 유엔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결의안에 우려를 제기합니다. 북한과 세계의 다른 국가들과의 경제 교류는 다시 재개되어야 합니다. 이를 통해 효과적인 경제 협력의 장이 새롭게 열릴 것입니다. 무엇보다도 대화를 통해 관계를 정상화하기 위한 적극적인 참여가 촉진될 것입니다. 또한 유엔은 한반도에 평화를 건설하기 위한 노력을 시작하고 경제제재와 금융제재를 해제해야 합니다. 

미래로 가는 길-권고안들 

우리는 세계화되고 상호 의존적인 세계에서 평화를 건설하는 일은 주권국가, 유엔, 교회를 비롯한 시민사회 단체들의 공동책임이라고 믿습니다. 2013년 10월30일부터 11월8일까지 대한민국의 부산에서 WCC 10차 총회로 모인 회원교회들은 화평케 하는 자가 되라는 그리스도교의 소명을 확신하는 가운데 한국사회에 희년을 선포한 한국교회의 신앙적 증언에 응답하면서 다음과 같이 다짐합니다. 

1. 남북한의 사람들과 함께 그들을 위해 기도할 때 우리는 교회와 에큐메니컬 협력단체들이 남북한의 교회와 그리스도인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와 조선그리스도교연맹 사이의 긴밀한 협력과 투명한 관계 속에서 한반도의 평화와 화해를 위해 새롭게 힘을 내어 함께 노력해야 한다는 구체적인 책임감을 느낍니다. 이를 위해 우리는 다음과 같이 다짐합니다. 

a)용기, 보살핌, 소통, 고백, 화해 및 헌신과 같은 도잔소 회의의 정신을 구체화한다. 

b)8월15일 이전 일요일을 ‘한반도의 평화통일을 위한 기도주일’로 지정하여 남북한 사람들 및 교회들과 더불어 함께 기도한다. 

c)남한과 북한의 젊은 세대들이 함께 만나서 한반도의 바람직한 미래를 구상할 수 있는 에큐메니컬적인 장을 제공한다. 

d)남북한의 교회를 방문하는 연대 프로그램을 준비하여 화평케 하는 자와 가교를 잇는 자로서 섬기도록 한다. 첫 번 방문은 역사적인 도잔소 국제회의 30주년을 기념하는 2014년에 조직할 수 있을 것이며, 

e)아울러 남한과 북한의 교회들과 그리스도인들을 함께 만나서 화해와 평화를 진전시킬 수 있도록 공동의 장을 제공함으로서 남북한의 교회들과 지속적으로 동행한다. 우리는 이런 선도적인 활동을 하기 위한 역사적으로 상징성이 있는 시기가 한국이 일제로부터 해방된 지 70주년이 되는 2015년이라고 본다. 

2. 아울러 우리는 다음과 같은 조치를 취할 것을 다짐합니다. 

a)우리는 유엔안전보장이사회가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새로운 노력을 시작하고 북한에 대한 기존의 경제제재와 금융제재를 해제하도록 각국 정부와 함께 협력한다. 

b)1953년의 정전협정을 대체하여 전쟁상태를 종식시킬 평화협정 체결을 위해 폭 넓은 캠페인을 시작한다. 

c)이 지역에 있는 모든 외세들이 한반도에서의 모든 군사훈련 중단, 그들의 개입 중지, 군비축소를 통해 한반도에 평화를 구축하기 위한 창의적인 과정에 참여할 것을 요청한다. 

d)이 지역의 핵무기와 핵발전소들을 완전하고 입증가능하며 되돌이킬 수 없는 방식으로 제거하기 위해 동북아지역에 핵무기 없는 구역을 설치하기 위한 조치를 취하고 동시에 세계의 모든 지역에 핵무기에 대한 인도주의적 금지를 위한 새로운 국제협약에 가입함으로서 지구상의 어떤 지역에서도 생명이 더 이상 핵으로부터 위협을 당하지 않도록 한다. 

e)남한과 북한의 정부가 불의와 대립을 극복함으로서 정의와 인간존엄이 살아있는 인간적인 공동체를 회복하고, 이산가족의 인도주의적 이슈를 시급하게 해결하고, 이산가족의 소재확인, 자유로운 서신교환과 방문을 가능하게 하는 지속가능한 사업을 확립하고 필요한 경우 국제기구의 지원을 제공함으로서 인간적인 공동체를 치유하도록 지원한다. 

f)아울러 명실상부한 비무장지대를 유지하고 이곳을 평화구역으로 전환하기 위한 국제적인 협력을 제공하는 일에 남북한 정부와 함께 협력한다. 

[자료제공-NCCK]
wcc-the-rev-lee-young-hoon-the-rev-kim-sam-whan-and-the-rev-park-jong-wha.jpg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부고]노길남 박사
노길남 박사 추모관
조선문학예술
조선중앙TV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도이췰란드동포협력회
재카나다동포연합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21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outloo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