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양=23신]이대로 가면 ‘EMP’탄 발사 가능(하) > 추천논평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22년 6월 25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추천논평

[평양=23신]이대로 가면 ‘EMP’탄 발사 가능(하)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실 작성일16-03-11 12:18 조회15,570회 댓글8건

본문

민족통신 노길남 특파원 이번 66번째 방북취재 마지막 글을 통해  조국반도 정세의 긴장을 우려하는 한편 조선이 기상천외한 무기중 하나인 EMP탄을 발사할 가능성이 높다고 진단하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그는 마지막 , 마지막 문단에서 조선은 지난 1930 630 항일빨찌산 투쟁을 벌이면서 카륜회의에서 선포한 조선혁명의 진로 담긴 정신으로 86년의 세월이 지난 지금 이순간에도 조금도 드팀없이  자기 운명 개척의 길로 나아가고 있다는 사실과 길은 김정은 최고 지도자의  탁월한 영도력에  의하여 -민의 일심단결로 최후의 승리를 향해 척척척 발걸음에 보폭을 맞추며 분분초초 전진하고 있다는 현실을 그대로 전달하고 싶은 것이 이번 방북취재의 결론이라고 지적하면서 미당국과 남측 당국을 향해 소잃고 외양간 고치지 말라 말한다.[민족통신 편집실]


 

 

[평양=23]이대로 가면 ‘EMP’ 발사 가능(하)


 

[평양23=민족통신 노길남 특파원]평양서 오전1020(조선표준시간-일본-한국 시간보다 30 뒤가 ) 출발한 국제열차는 신의주에서 2시간 가량 세관검사, 그리고 압록강을 건너 단동에서 2시간 가량 중국입국심사 시간으로 지체된이후 같은 1015분께 중국 심양역전에 도착한다.

 

12시간 가량 걸렸지만 조금도지루하지 않았다. 그리고교통비도 비행기 항공료에 3분의 1가량(88 달러)으로 무척 쌌다. 열차 창밖으로 펼쳐진농촌모습들과 크고 작은 도시들의 모습들을 있어 아주 좋았고, 침대칸에 배정된 4명은 서로 식사도나누면서 짧은 시간에아주 친해졌다.

 

그중 두명은김일성종합대학교 수학과졸업생으로 베이징에 있는 중국의 대기업에서 일하는  젊은이들 2명과 단동에서 사업하는 40대후반의기업인 1, 그리고기자 자신이었다. 국제열차를 타고 오는 동안 맥주도 주고받으면서 이러저러한 대화들을나누었다. 대화중에는 정치, 경제, 사회, 과학기술, 국제관계 다양한이야기들이 교환되었다. 이들의박학한 지식에도 감동받았지만     이들 모두 역사의식이 투철하였고, 자기 민족에 대한 자부심이대단히 높았다. 방북취재 만난 각계 각층의 동포들과 조금도다르지 않았다.

 

이들뿐만 아니라열차 복도에서 만난 북녘 동포들, 그리고칸과 칸사에 있는 흡연공간에서 담배를 피우며주고 받는 대화속에서도 북녘동포들의 자존심과자부심이 대단하다는 것을 느꼈다. 특히 수소탄시험 완전성공과 광명성4호발사가 정확하게 궤도진입에 완전성공한 이야기들에 대한 자긍심이대단했다. 그것들도 어떤 나라들에 의존하지않고 자체적으로 만들어성공하였다는데 대한 긍지심이 대단히 높았다. 지난 시기 조선에서는 자력갱생이라는 어휘들이 많이 나왔지만 요즘에는 자강력이란 어휘와  위대성에 대한 이야기들이 동포대중들의 입에 자주 회자하는 것을 발견했다.

 

국제열차를 타고 나오면서 각계각층의 북녘동포들과 주고 받은 대화들을 돌이켜 보면 자력갱생 정신과 자강력철학은 조선의 역대 영도자들과 지금의 영도자의가르침에서 비롯되었다는 것이다. 그래서 북녘동포들은 자기 영도자들에 대한 신뢰와믿음이 절대적이라는 사실도또다시 확인할 있었다. 기자는 아무리생각해도 국제사회에서 이런 나라를 찾아 없다고 생각했다. 이런 사회는 인류역사에서도 전무후무하다는 것이 기자의 결론이었다.

 

그런데  기자는 국제열차에서  내려 중국 땅에 도착하여 인터네트상에 올라온 미국언론보도들과 남측 언론 보도들을 보며 이들이 보도한 내용들과 조선 자체의 현실하고는 너무나거리가 멀다는 것을 절감했다. 이들 정치인들과 언론들은 조선을 몰라도 너무 모른다는 것이 기자의 분석이다.

 

미국과 한국이전개하고 있는 합동군사훈련이 그대로 지속된다면 -미간의충돌은 불가피하게 보인다.  

 

 

EMP(ElectroMagnetic Pulse) 발사할 가능성 높다

 

그래서 기자는이런 생각을 떠올렸다미당국과 남측 당국이 조선 당국의심중을 헤아리지 못하고막말로 반응해 나가면서 훈련의 긴장을 고조시킨다면 조선은 무엇보다 EMP(An electromagnetic pulse) 탄을 발사하여 미국과 남측 무력을 순간적으로 마비시킬 수도  있다고 생각했다. EMP탄은 첨단과학기술에 의해 제작된 무기들은 대부분은 컴퓨터 조종기에 의하여 작동하기 때문에 EMP탄이 터지는 경우 무기체계들이 마비되어 무력화 된다는 뜻이다.

 

미국인들이 말하는 EMP 탄에 대한 설명은다음과 같다.

 

An electromagnetic pulse (EMP), also sometimes called a transient electromagnetic disturbance, is a short burst of electromagnetic energy. Such a pulse's origination may be a natural occurrence or man-made and can occur as a radiated, electric or magnetic field or a conducted electric current, depending on the source. The term "electromagnetic pulse" is commonly abbreviated EMP (which is pronounced by saying the letters separately, "E-M-P").

 

조선이 말하는 세상이 알지 못하는 기상천외한 무기들도 이상 숨길 필요가 없다 표현에 대하여 미국과 추종나라들은 심각하게 풀이하고 처신하여야 한다조선은 빈말을 하지 않는다는 표현을 헤아릴 없이 천명해 왔고, ‘조선은 결심하면 한다 표현은 북측 사회의 일반적인 구호가 되어 버린지 오래되었다. 뿐만 아니라 불가능이란 말은 조선 말이 아니다라는 표현도 조선의 독특한 구호들 중에  하나가 된다.

 

당국이 조선의 경고나 충고를 받아 들이지 않고 이대로 나간다면 후과가 어떻게 것인지 국제사회는 결과를 똑똑하게 것이라고 생각한다.

 

여기에 남측 당국이나 보수정치권은 아예 6.15남북공동선언과 10.4평화번영 선언을 헌신짝처럼 팽개치고, 남북관계의 마지막 보루라고 있는 개상공단마저 일방적으로 폐쇄하면서 미제국주의 세력을   애비처럼 믿고 경거망동하다가는 변을 당하고 것이라고 기자는 충고해 주고 싶다.   잃고 외양간 고치는 일이 없기를 바라는 마음이다.

 

조선은 지난 1930 630 항일빨찌산 투쟁을 벌이면서 카륜회의에서 선포한 조선혁명의 진로 담긴 정신으로 86년의 세월이 지난 지금 이순간에도 조금도 드팀없이  자기 운명 개척의 길로 나아가고 있다는 사실과 길은 김정은 최고 지도자의  탁월한 영도력에  의하여 -민의 일심단결로 최후의 승리를 향해 척척척 발걸음에 보폭을 맞추며 분분초초 전진하고 있다는 현실을 그대로 전달하고 싶은 것이 이번 방북취재의 결론이다.()

 

……………………………………………………………………………………………………

 [평양1]과학기술강국으로도 비상하고있는 조선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tongil&wr_id=7318

【평양2]광명성4호와 수소탄개발  배경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policy&wr_id=8762&page=1

[평양3]전자도서관-‘과학기술전당 참관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policy&wr_id=8763&page=1

[평양4]북녘의 《눈물 사회학》과 배경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policy&wr_id=8767&page=1

[평양5]재일동포가수 리영수북녘동포들에 인기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policy&wr_id=8774&page=1

[평양6]개성공단폐쇄 등을 바라보는북녘동포들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policy&wr_id=8778&page=1

[평양7]김정일국방위원장을 그리워하는 북녘동포들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policy&wr_id=8787&page=1

[평양8]외국인들도 조선의발전에 놀란다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policy&wr_id=8795&page=1

[평양9]북녘 기독신자들은 진짜배기 신앙생활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policy&wr_id=8799&page=1

[평양10]’금컵체육인종합식료공장’ 참관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policy&wr_id=8808&page=1

[평양11]북녘동포들은 모두 ‘역사전문가들’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policy&wr_id=8811&page=1

[평양12~13]그럴수록조선의 위상은 하늘로치솟다

http://www.minjok.com/bbs/board.php?bo_table=policy&wr_id=8838

[평양14]지식경제시대에 일고 있는 학습열풍

http://www.minjok.com/bbs/board.php?bo_table=social&wr_id=7269

[평양15]영도자가 관심한 ’평양어린이식료품공장’

http://www.minjok.com/bbs/board.php?bo_table=policy&wr_id=8847

[평양16]미래과학자거리와 교원들 최고급살림

http://www.minjok.com/bbs/board.php?bo_table=tongil&wr_id=7350

[평양17]비전향장기수 선생들과  자녀 

http://www.minjok.com/bbs/board.php?bo_table=tongil&wr_id=7352

[평양18]백두산영웅청년발전소 돌격대 청년들과 대담

http://www.minjok.com/bbs/board.php?bo_table=tongil&wr_id=7360

[평양19]금강산-원산관광개발지대를 알아본

http://www.minjok.com/bbs/board.php?bo_table=economy&wr_id=2242

[평양20]경제건설과 핵무력 개발 병진노선 진단

http://www.minjok.com/bbs/board.php?bo_table=policy&wr_id=8859

 [평양21북녘의 모습들 이모저모를 보며()

http://www.minjok.com/bbs/board.php?bo_table=policy&wr_id=8869

 

[평양-22] 북녘이 강성대국이 된다는 근거들()

http://www.minjok.com/bbs/board.php?bo_table=tongil&wr_id=7377

[이 게시물은 편집실님에 의해 2016-03-13 11:31:31 통일에서 이동 됨]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우려생님의 댓글

우려생 작성일

우리말에 빈수레가 더 요란하고 얕은물 소리가 더 크다했지요.
조선은 빈말을 하지 않는다는 표현을 헤아릴 수 없이 했지만 실천한 것이 없고,
, ‘조선은 결심하면 한다’는 표현은 북측 사회의 일반적인 구호가 되어 버린지 오래되었으나
식량문제도 아직 해결하지 못하면서  ‘불가능이란 말은 조선 말이 아니다’라고요?
하기야  안내된  곳만 다녀야하니  현실을 그대로 전달할 수도 없겠지요.

선군조선님의 댓글

선군조선 작성일

조선의 자위권을 위한 무력사용은 정당한 것입니다.

확신생님의 댓글

확신생 작성일

염려생 말이 참 아이로니가 섞였네요.
요란하고 호들갑을 떤 건 한국정부와 보수언론들이 아니요?
당신도 궁금한 보수 애독자인거 같은데 우리 같은 애독자이지만
시각이 다르니 이것 어떻게 하겠쏘?
빈말하지 않는다는 걸 나는 북-미대결에서 양보하지 않는다는 말로
생각하오. 한국은 양키넘들 치마폭에 들어간 친일파들이 지금도
저 지경 하니요?
북한이 먹는문제가 해결안된건 나도 인정하오, 근데 그 이유가
양키넘들과 주권을 빼앗기지 않으려고 싸우는것 때문이요.
지금은 식량문제도 거의 되었다는 소식이요. 쌀은 조금 부족하지만
과일, 수산자원 물고기, 세포등판(서울시 규모땅)에 낙농산업을
건설해 놓지 않았요.
북한은 혼자가 세계와 대결하고 있는거  민족의 양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자부심이 생기지 않나요?
식민지 노예의 길을 원한다면 헐수 없고….
북한은 내가 보기에는 세계 제1 주체강국이 될껄로 확신하오
남한은 철학이 없어요. 부정선거 부정부패, 자살, 불평등, 빈부격차, 극소수 부자 빼고
살길을 찾기에 허덕이고 있잖 ㅏ요. 몸팔아 생계유지하는 여성들 얼마나 많쏘이까?
세월호 사건으로 수백명 죽었는데도 눈하나 꿈적하지 않는 정부 아니요?

서울통신님의 댓글

서울통신 작성일

한국의 자주시보가 보도한 글입니다. 여기에 퍼와 소개합니다. 좀 관계되는 글이라서..

인터넷에 소개된 김정은 제1위원장이 핵무기 군수공장 현지지도를 소개한 동영상을 보면 북의 최첨단 대륙간탄도미사일 화성14호의 탄두부가 정확하게 드러난 사진이 있었다.
 
일단 북에서는 전투부라고 하는 탄두부의 직경이 매우 컸다. 본지 북 전문가 한호석 소장의 예측대로 다탄두 핵미사일임이 분명했다. 북에서 공개한 수소탄을 최소한 3발 이상 장착할 수 있는 크기임을 쉽게 확인할 수 있었다. 미국의 미니트맨 대륙간 탄도미사일이 수소탄 3발을 장착하는 다탄두 미사일이이다.
 
탄두부에 4개의 보조로켓 노즐이 튀어나온 형태로 부착되어 있는데 이는 단분리 과정에 쓰이는 로켓으로 보인다. 최근 공개된 동영상에서 광명성-4호 위성을 우주공간에 쏘아올린 광명성로켓 1단 단분리 과정을 보니 2단에 설치된 저런 외부 돌출형 보조로켓노즐 4개를 점화하여 단을 분리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통상 전투부의 단분리는 우주공간에서 이루어지는데 이미 최대 속도에 이른 상태일 경우가 많다. 지구 한 바퀴를 1시간도 안 되는 시간에 도는 엄청난 속도에서 단을 분리하는 것이라 쉬운 일은 아닐 것이다. 꽤 강한 추진력을 가해 떼어내야 하는데 그 주된 힘은 중앙부의 주 로켓이 담당하고 그것을 가동하기 전 일정한 거리만큼 떼어내는 역할을 저 4개의 보조로켓이 하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다음으로 10여개의 콧구멍과 같은 노즐구멍들이 탄두부를 에워싸고 있는데 이 노즐들이 바로 자세제어와 방향전환 등을 자유자재로 하며 요격회피와 목표지점으로 탄두유도기능을 수행할 것으로 보인다.
 
특이한 점은 미국의 미니트맨 등 탄도미사일의 경우 조금이라도 무게를 줄이기 위해서인지 페어링을 분리한 후에 방향전환 로켓모터를 가동하여 방향전환 및 목표지점유도 기능을 수행하는데 북은 이와 달리 이 방향전환모터용 노즐이 탄두 덮개 즉, 페어링 밖으로 나와 있어 이를 분리하지 않은 상태에서 가동할 수 있게 되어 있다는 사실이다.
 
이럴 경우 덮개가 요격용 레이저 광선으로부터 탄두를 보호할 수도 있고 레이저나 요격미사일을 피하기 위해 일명 물수제비 비행이라고 하는데 우주공간에서 대기권을 살짝 살짝 튕기듯 넘나들면서 비행할 수도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대기권으로 들어갈 경우 반드시 보호 덮개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어쨌든 북의 화성14호는 세계 어느 나라에도 없는 독특한 형태의 탄두부를 가진 독창적인 대륙간탄도미사일이라는 사실만은 이번 공개된 사진을 통해 명백하게 증명되었다고 판단된다.
북의 탄도미사일 기술을 결코 만만하게 볼 수 없을 것 같다.
 
실제 북에서 90년대에 예멘과 시리아, 레바논 헤즈볼라 등에게 판매한 화성계열 일명 스커드 탄도미사일이 최근 예멘과 시리아 전쟁에서 미국의 패트리어트와 이스라엘 아이언돔 방공망까지 완전히 무력화, 목표물을 연속 명중시켜 사우디연합군과 시리아 반정부군 기지를 초토화하고 있는 현실에서 그 위력이 증명되고 있다.
 
이것은 비단 본지의 분석만이 아니다. 바실리 카신 러시아과학아카데미 극동연구소 선임연구원도 북의 화성계열 미사일이 현재 중동 전쟁에서 미국의 방공망을 무력화시키면서 목표지역을 명중 초토화시키고 있다고 10일 스푸트닉 대담에서 지적하면서 북을 함부로 위협하면 반격을 가할 가능성이 매우 높다는 우려를 표명하였다.

멋진처녀님의 댓글

멋진처녀 작성일

노길남 특파원님 마지막들도 읽었는데 힘이 솟습니다.
이 여성이 힘이 솟는다면 머스마들은 우짤기요?
여기 얼간이 독자들도 좀 있네요.

아즉 북조선을 모르는 그런 독자말이예요.
민족통신을 읽으면 북쪽이 훤하게 내다 보이는데...

계속하여 바로알기 글 많이 실어주세요
고맙습니다. 업드려 절 올립니다.

민족통신 화이팅

멋진인생님의 댓글

멋진인생 작성일

울 남녘을 비롯한 서방언론들은 진짜 너무 바보같애~!!!! ㅠㅠㅠㅠㅠㅠㅠ

조선의 별님의 댓글

조선의 별 작성일

조선을 이해하려면 반드시 감상해야 할 영화 '조선의 별'입니다.
자주, 민주, 통일을 갈망하시는 분은 필히 감상하시기를 권유
합니다.

조선의 별(1)
http://youtu.be/NMyifcDZTWo
조선의 별(2)
http://youtu.be/KS1ToN-rWZw
조선의 별(3)
http://youtu.be/w7wh_vqzGr8
조선의 별(4)
http://youtu.be/YTGJUNI-CiY
조선의 별(5)
http://youtu.be/XA_MTXo8sjY
조선의 별(6)
http://youtu.be/y-rGmV9vObM
조선의 별(7)
http://youtu.be/A7TgPcZwIWU
조선의 별(8)
http://youtu.be/AN_4dXCwPzg
조선의 별(9)
http://youtu.be/nToh-JkXNjE
조선의 별(10-전편)
http://youtu.be/4HE_UYwSvlk
조선의 별(10-후편)
   

이어서 꼭 봐야 할 영화감상

민족의 태양-1: 제1부 준엄한 시련 전편
https://youtu.be/Dtz7C7lgHRo
민족의 태양-1: 제1부 준엄한 시련 후편
https://youtu.be/-BPc9w_ECfE
민족의 태양 제2부 대하와 거품 전편
https://youtu.be/uXQSjr0bGbs
민족의 태양 제3부 광복의 봄 전편
https://youtu.be/C_jlx6DmFhA
민족의 태양 제3부 광복의 봄 후편
https://youtu.be/S63zOzdEYkw
민족의 태양 제4부 백두밀영 전편
https://youtu.be/9llDzUg0qjY
민족의 태양 제4부 백두밀영 후편
https://youtu.be/UNdDouJyXt8
민족의 태양 제5부 붉은기 아래
https://youtu.be/fYYYb5RzewQ

김정은님의 댓글

김정은 작성일

저의 정권을 찬양해 주셔서 대한히 감쏴합넨다~

저도 조선의 별을 본는데요

정말 재미가 없네요....

왜 우리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은 영화를 이리도 천하고 촌스럽게 만들까요~ ^0^

하아~ 할리우드에서 어디 감독을 섭외해와야 겠네요....

아 저는 설주랑 자러가야되서 이만~

아! 우리 국민들이 굶어 죽는다고요?

걱정하지 마세요

저 멀리 미쿡에서부터 저를 찬양하는 멍청한 놈들도 있는데!
ㅎㅎ

회원로그인

[부고]노길남 박사
노길남 박사 추모관
조선문학예술
조선중앙TV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도이췰란드동포협력회
재카나다동포연합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22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outloo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