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자체 기술로 만든 '새 형의 궤도전차' 운행  > 경제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21년 10월 18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경제

북, 자체 기술로 만든 '새 형의 궤도전차' 운행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실 작성일18-09-24 03:34 조회11,885회 댓글1건

본문

▲ 김정은 북 국무위원장은 평양무궤도전차공장과 버스수리공장을 현지지도했다. 조선중앙통신 4일 보도에 따르면 김정은 위원장은 새형의 궤도전차를 직접 타보고 “우리 인민들이 낡아빠진 대중교통수단을 이용하며 불편을 느끼도록 하고 거리에는 택시들이 점점 늘어나는 것을 볼 때마다 늘 마음이 무거웠는데 이제는 전망이 보인다”고 말하면서 매우 만족해했다.

 


북경제-새행궤도전차01.jpg

북경제-새형궤도전차.jpg

 

 

 

북, 자체 기술로 만든 '새 형의 궤도전차' 운행 시작

박한균 기자 
기사입력: 2018/09/22 [00:40]  최종편집: ⓒ 자주시보
▲ 북 노동신문은 21일 평양의 거리에 ‘새 형의 궤도전차’가 첫 운행한 소식을 보도했다.     ©

 

▲ 김정은 북 국무위원장은 평양무궤도전차공장과 버스수리공장을 현지지도했다. 조선중앙통신 4일 보도에 따르면 김정은 위원장은 새형의 궤도전차를 직접 타보고 “우리 인민들이 낡아빠진 대중교통수단을 이용하며 불편을 느끼도록 하고 거리에는 택시들이 점점 늘어나는 것을 볼 때마다 늘 마음이 무거웠는데 이제는 전망이 보인다”고 말하면서 매우 만족해했다.     ©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위원장이 평양무궤도전차공장과 버스수리공장, 송산궤도전차사업소 등을 현지지도했다고 8월 4일 보도한바 있다.

 

통신은 김정은 위원장이 “수도여객운수국과 평양무궤도전차공장, 버스수리공장에서 인민을 위해 정말로 보람 있는 큰일을 하였다”고 높이 치하하면서 “오늘은 하늘의 별이라도 딴 듯 기분이 들뜬다, 연중 이렇게 기분 좋은 날이 몇 날이나 되겠는가고 심중에 차오른 격정을 금치 못했다”고 전했다.

 

또 김정은 위원장은 이날(현지지도) 밤 새 형의 궤도전차와 무궤도전차의 시운전을 몸소 지도하면서 “이제 우리가 만든 궤도전차와 무궤도전차들이 거리를 누비며 달릴 때에는 멋있을 것이라고, 인민들이 정말 좋아할 것”이라고 기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장신님의 댓글

장신 작성일

대단한 민족입니다
이렇게 우수하고 자력갱생의지를보여주는 위대한 나라입니다

회원로그인

[부고]노길남 박사
노길남 박사 추모관
조선문학예술
조선중앙TV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도이췰란드동포협력회
재카나다동포연합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21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outloo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