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8]지구상에서 조선민족차별 가장 극심한 일본 > 통일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17년 11월 25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통일

[기획-8]지구상에서 조선민족차별 가장 극심한 일본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실 작성일17-10-25 16:19 조회487회 댓글0건

본문

민족통신 노길남특파원은 재일동포들이 운영하는 <재일본조선인인권협회(Human Rights Association for Korean Residents in Japan)>을 방문하여 일본 당국과 일본사회에서 일어나는 조선인 차별 및 인권유린에 관한 문제들을 취재하고서 지구상에서 조선민족차별이 가장 극심한 나라가 일본이라고 진단한다. 그는 인권협회가 소재한 도꾜 오카치마치 사무실을 찾아가 상근자 송혜숙 선생과 대담을 가졌다.[민족통신 편집실]

 

 

[기획-8]지구상에서 조선민족차별 가장 극심한 일본



일본통일-민족차별.jpg
[사진]송혜숙 인권협회 부장


일본통일-민족차별02.jpg


 

[도꾜=민족통신 노길남 특파원]《도꾜통일광장》에 참석하기 위해 일본에 체류하는 동안 재일동포들의 생활상을 취재하는 가운데 조선인이기 때문에 겪는 민족차별과 인권유린 문제에 대해 알아보기 위해 25일 오후 23년 역사를 가진 <재일조선인인권협회(약칭 인권협회)>가 있는 도꾜시내 오카치마치의 사무실을 찾아갔다.

 

이 사무실 상근자 5명중에 국제회의에도 참가한바 있는 송혜숙선생(41,인권협회 부장)과 일본당국과 일본사회의 조선인 차별문제에 대해 알아보았다.


일본통일-민족차별01.jpg

 

일본통일-고교무상화투쟁01.jpg



그는 이 인권협회에 15년 근무한 경험에 바탕하여 조선인에 대한 각종 차별들이 많다고 지적하며, <조선학교 차별>, <재입국차별>, <아파트 거주차별>, <취직차별>, <직장생활 차별> 등 각종 차별들이 있지만 요즘에는 특히 일본에 있는 모든 고등학교에 정부에서 무상화를 실시하는데 유독 조선학교만 제외시키고 있어 이 문제가 일본내 문제 뿐만 아니라 국제사회 문제화 되어 왔다고 설명한다.

 

그래서 오늘 1025일 저녁 630분에 도꾜 시내 요요기 공원에서 조선고등학교 무상화를 촉구하는 대규모 집회와 거리행진 시위가 진행된다고 밝힌다.

 

일본중앙정부와 지방정부는 지난 2010년부터 고교무상화를 실시했는데 그 첫시기부터 조선학교만 제외시키고 있어 그동안 법정투쟁도 벌여왔다고 설명하면서 (1)아이찌 지역법원에서 2012년 재판을 시작한 것을 포함하여 2013년 도꾜지역 재판 등 일본전국 5개지역에서 재판이 진행되어 왔다는 것이다.

 

그런 과정에서 히로시마지역 재판에서 20177월 재판결과가 나왔는데 이 재판은 패소하였고, 오사카 법원에서도 같은 시기 재판결과가 나왔는데 여기에서는 승소하였지만 중앙 상급법원에서 상고하여 현재 미결상황이고 도꾜 재판도 패소한 결과가 금년 9월에 나왔고, 아이지지역 재판과 규슈지역 재판은 현재 진행중이라고 송혜숙 부장은 밝힌다.

 

이러한 조선학교 차별때문에 현재 조선고급학교(고등학교에 해당)에 재학하고 있는 1천여명이 일본에서는 누구나 받고 있는 고교무상화 혜택을 받고 있지 않아 불이익을 당하고 있는 형편이다.     

 

현지 일본내 외국인 각급학교가 125개가량 되는데 그중에 고등학교에 해당하는 외국인학교는 38개가량되는데 조선학교를 제외한 다른 외국인 학교들은 전부 고교무상화 혜택을 받아 왔다.

 

송혜숙부장은 이 문제를 가지고 유럽 스위스 제네바에 있는 유엔기구에서 주최한 국제문제 회의에서도2013년과 2014년 두차례 연거퍼 제기하였고, 두차례 모두 유엔기구에서 일본당국에 조선족차별을 중지하고 고교무상화에 조선학교도 포함시킬 것을 공식으로 권유하였지만 일본 당국은 이를 외면하고 회피하여 왔다는 것이다.

 

<재일본조선인인권협회>를 어떻게 운영하는가에 대한 질문을 받은 송혜숙 부장은 이 단체는 1994년 변호사들, 세리사들 및 인권전문가들로 구성하여 조직된 조직으로 회원들은 450명이고 상근자는 5명인데 운영기금은 회비와 찬조금으로 유지하여 왔다고 말한다.

 

 기자는 사무실서 가진 대담을 마치고 오늘 저녁 요요기 공원에서 수천명의 재일동포들과 양심적인 일본인들이 함께 참가하는 모임에서 다시 만나기로 하고 작별인사를 나눴다.  

 

*재일본조선인인권협회 문의 연락처: 03-3837-2820

………………………………………………..


일본통일-고교무상화01.jpg


[기획-7]신필영 미주대표<도꾜통일광장> 감동적 연설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tongil&wr_id=8978

[기획-6]카나다서 <도꾜통일광장>참석한 김신규선생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tongil&wr_id=8977

[기획-5]독일서《도꾜통일광장》참석한 선경석대표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tongil&wr_id=8973

 

[기획-4]빗속《도꾜통일광장》열기는 뜨겁다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tongil&wr_id=8971

 

[기획-3]《도꾜통일광장》에 참가한 남측,해외동포들 환영만찬,

행사장소 우기로 조선중고교로 변경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tongil&wr_id=8970

 

[기획-2]재일평통협 송충석 사무국장 대담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tongil&wr_id=8969

 

[기획-1]6.15일본지역위 손형근 위원장 대담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tongil&wr_id=8968

 

민족통신 노길남 특파원 도꾜도착(동영상 3 게재)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social&wr_id=8418

 

[발제]재일평통협 리동제 회장 해외동포대회 연설

http://minjok.com/bbs/board.php?bo_table=editorial&wr_id=1926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후원
후원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조선의 오늘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17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hotmail.com, editorminjoktongshin@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