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5미국위,<9월평양공동선언> 환영성명 발표 > 통일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18년 10월 20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통일

6.15미국위,<9월평양공동선언> 환영성명 발표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실 작성일18-09-20 20:20 조회262회 댓글0건

본문

6.15 공동선언실천 미국위원회(대표위원장: 신필영), <9월 평양공동선언> 남북해외 온 겨레의 운명을 스스로 결정할 수 있는 새로운 시대를 열었고 그토록 갈망해 왔던 자주적인 시대, 민족 대단결의 시대가 현실화 되기 시작하였다고 지적하며 9월20일 환영성명을 발표했다.[민족통신 편집실]

 


문재인-김정은01.jpg

 

 

 

“6.15 미국위, “<9 평양공동선언>으로

 민족자주의 시대, 민족대단결의 시대가 현실화 되었다 강조 

 

6.15 공동선언실천 미국위원회(대표위원장: 신필영), <9월 평양공동선언> 남북해외 온 겨레의 운명을 스스로 결정할 수 있는 새로운 시대를 열었고 그토록 갈망해 왔던 자주적인 시대, 민족 대단결의 시대가 현실화 되기 시작하였다고 강조 했다

 

성명에서 6.15 미국위원회는 온 겨레의 오랜 염원과 함께 남북 두 지도자들의 민족과 역사에 대한 책임감과 민족대단결의 정신이 <9월 평양공동선언>을 탄생 시켰다 <평양공동선언>으로 인해 더 이상 전쟁의 불안이 없는 조국, 외세의 핵 위협도, 이를 막기 위한 핵무기도 필요 없는 조국, 항구적인 평화 속에 공동 번영하는 조국, 통일이 실현될 조국이 전개될 것이라고 하였다. 특히 성명에서 미국위원회는 조국의 운명과 동일시하며 살아온 해외동포로서 “<9월 평양공동선언> 실현을 위해 해외동포에게 주어진 역할과 책임을 성심과 열성으로 실천 고수해 나갈 것이라고 해외동포로서의 결의를 나타내었다.

 

한 편, 6.15 미국위원회 산하 각 지역위원회는 평양정상회담을 축하하는 모임을 10.4선언 기념식과 함께 개최하기로 하고 평양정상회담 축하 및 10.4선언 11주년 기념식의 공동명칭 아래 지역위 별로 진행하기로 하였다.

 

6.15 뉴욕지역위원회(대표위원장: 김대창)와 워싱턴지역위원회(대표위원장: 양현승)는 공동주관으로, 9 28일 저녁 7, 뉴욕대학교(NYU)에서 평양정상회담 축하 및 10.4선언 11주년 기념식을 개최 한다. 1부 기념식에 이어 뉴욕대 동아시아학과와 공동주관으로 6.15 남측위를 중심으로 시민사회 인사들로 구성되어 유엔총회 기간에 뉴욕에 올 유엔평화대표단 초청 재미동포간담회 2부 행사로 개최하기로 했다.

 

6.15 시애틀지역위원회(대표위원장: 홍찬)도 같은 날인 28일 저녁 7시 시애틀워싱턴주 한인회관에서‘평양정상회담 축하 및 10.4선언 11주년 기념식’을 개최한다. 또한 6.15 서부지역위원회(대표위원장: 박영준) 10 6일 토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랄프클락파크에서 1부 기념식에 이어 2부 행사로  ‘1004 걸음, 통일 민주단체 합동야유회를 진행하기로 하였다. 6.15 중부지역위원회는(대표위원장: 박영준)는 곧 시간, 장소를 확정하여 고지 하기로 하였다.

 

이와 함께 6.15 미국위원회는 각 지역위원회별로 각 지역의 한인신문에 <9월 평양공동선언>을 환영지지 하는 공동신문광고를 내기로 하였다. 지난 2월 평창평화올림픽과 4월 판문점선언 공동신문광고 처럼 이번에도 단일 도안으로 모든 지역위가 공동 광고를 하기로 하였다.

 

아래에 6.15 미국위원회가 오늘 발표한 성명의 전문을 싣는다

 

 

[9 평양공동선언 환영지지 미국위 성명]

 

 

우리 민족의 운명을 우리 스스로 결정하게 만든 <9 평양공동선언> 적극 환영 지지 합니다

 

<9 평양공동선언> 8천만 남북해외  겨레의 운명을 우리 스스로 결정할  있는 새로운 시대를 열어 놓았다. 우리가수십  동안 그토록 열망해 왔던 자주적인 시대, 민족 대단결의 시대가 현실화 되었다

 

문재인 대통령은 “전쟁 없는 한반도가 시작됐다”고 담대히 선포 하였다 “오래 준비한 끝에 펼쳐지고 있는 것으로 하나로모인 팔천만 겨레의 마음이 평화의 길을 만들어냈다”고 하였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세계가 “오랫동안 짓눌리고 갈라져고통과 불행을 겪어  우리 민족이 어떻게 자기의 힘으로 자기의 앞날을 당겨오는가를 똑똑히 보게  것”이라고 하였다. 남북  지도자는  겨레의 마음을 그대로 민족과 세계 앞에 선포한 것이다.

 

 겨레의 오랜 염원과 함께 남북  지도자들의 민족과 역사에 대한 책임감과 민족대단결의 정신이 <9 평양공동선언> 탄생 시켰다. 평양공동선언으로 이제,  이상 전쟁의 불안이 없는 조국, 외세의  위협도, 이를 막기 위한 핵무기도 필요 없는 조국, 항구적인 평화 속에 공동 번영하는 조국, 통일이 실현될 조국이 우리 앞에 펼쳐질 것이다.

 

민족자주, 민족대단결에 기초해 평양공동선언에 합의된 정책들과 실천적 대책들이 반드시 실행 되기를 적극 지지 성원한다. 조국의 운명을 우리의 운명과 동일시 하며 살아온 해외동포로서 <9 평양공동선언> 실현을 위해 해외동포에게 주어진 역할과 책임을 성심과 열성으로 실천 고수해 나갈 것이다.

 

2018 9 20

6.15 공동선언실천 미국위원회

뉴욕지역위원회워싱턴지역위원회서부지역위원회중부지역위원회시애틀지역위원회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후원
후원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도이췰란드동포협력회
재카나다동포연합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18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hotmail.com, editorminjoktongshin@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