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 제20차 태권도세계선수권대회서 종합우승 > 사회, 문화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17년 10월 21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사회, 문화

조선 제20차 태권도세계선수권대회서 종합우승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실 작성일17-09-24 13:31 조회234회 댓글0건

본문


태권도평양대회03.jpg



제20차 태권도세계선수권대회의 폐막식이 9월21일 태권도전당에서 진행되었다. 이 대회에서 조선선수들은 이번 선수권대회에서 우승컵 3개, 금메달 22개, 은메달 9개, 동메달 4개를 획득하여 나라별 종합우승을 쟁취했다. 2위는 러시아, 3위는 체코슬로바키아 순으로 끝났다. 북녘 인터네트 언론 오늘의 조선이 보도한 내용을 게재한다.[민족통신 편집실]


 

 

제20차 태권도세계선수권대회 폐막


종합순위 1등은 조선,2등은 러시아, 3등은 체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수도 평양에서 지난 17일 개막되였던 제20차 태권도세계선수권대회가 페막되였다.

 

정의와 평화의 리념밑에 성황리에 진행된 이번 선수권대회는 나라와 민족, 무도인들사이의 친선과 단결, 단합과 우의를 더욱 두터이하며 정통태권도의 눈부신 발전면모를 남김없이 과시한 뜻깊은 계기로 되였다.

 

페막식이 21일 태권도전당에서 진행되였다.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 위원이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부위원장이며 내각총리인 박봉주동지,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 위원이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부위원장이며 당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인 국가체육지도위원회 위원장 최룡해동지와 제20차 태권도세계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 위원장인 김경호 조선태권도위원회 위원장, 관계부문 일군들, 평양시내 근로자들, 청년학생들이 페막식에 참가하였다.

 

국제무도경기위원회 위원장인 리용선 국제태권도련맹 총재, 련맹집행위원들, 상설위원회 위원장들, 대륙별련맹 위원장들, 민족협회 대표들과 주조 외교 및 국제기구대표부 성원들, 외국손님들, 해외동포들이 여기에 참가하였다.

 

우리 나라를 비롯한 여러 나라와 지역의 선수단들과 선수권대회 심판원대렬이 페막식장에 들어섰다.

 

페막식에서는 우수한 성과를 거둔 나라와 단체, 선수들에 대한 시상이 있었다.

 

 

 

 

 

 

 

 

 

우리 선수들은 평시에 련마한 높은 기술과 완강한 투지로 우승컵 3개, 금메달 22개, 은메달 9개, 동메달 4개를 쟁취하고 나라별 종합순위에서 1등을 함으로써 태권도모국의 존엄과 영예를 높이 떨치였다.

김경호위원장이 페막사를 하였다.

 

그는 제20차 태권도세계선수권대회의 성과적보장을 위하여 적극적인 지지와 협력을 하여준 국제태권도련맹과 각국의 태권도민족협회들, 태권도인들, 관계자들에게 깊은 사의를 표하면서 조선태권도위원회는 앞으로도 평화를 지향하는 세계의 모든 태권도인들과의 친선과 협조를 강화하며 국제태권도련맹을 권위있고 힘있는 무도조직으로 발전시켜나가는데 적극 이바지할것이라고 그는 강조하였다.

 

그는 모든 참가자들이 정통태권도의 발전과 국제태권도련맹의 확대강화에 기여하리라는 확신을 표명하면서 제20차 태권도세계선수권대회 페막을 선언하였다.

 

《비둘기야 높이 날아라》의 노래가 주악되는 속에 선수권대회상징기발이 내리워졌다.

 

 

 

 

페막식이 끝난 다음 공연이 있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후원
후원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조선의 오늘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17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hotmail.com, editorminjoktongshin@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