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이주연씨 입국금지 명단으로 여행취소 > 사회, 문화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17년 11월 18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사회, 문화

뉴욕 이주연씨 입국금지 명단으로 여행취소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실 작성일17-07-23 10:24 조회5,527회 댓글5건

본문

[로스엔젤레스/뉴욕=민족통신 종합]뉴욕거주 이주연씨(시민운동가)는 7월22일 뉴욕 라구아르디아 공항에서 델타항공으로 한국을 떠나려다가 항공사측에서 입국금지 명단에 들어 있어 탑승이 불가능하다는 통보를 받고 출국을 포기한 사실에 대해 뉴욕의 6.15위원회 공동위원장인 김수복 선생은 전자우편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에게 부당한 사태를 더이상 적욕하지 말라고 촉구하는 편지를 써달라고 호소하고 있다. 

아래 편지를 읽고 우리말 혹은 영문으로 문재인 대통령에게 서신을 보내 이명박정권이나 박근혜정권에서 있던 일들이 민주당 새정부시대에는 더 이상 이런일들이 반복되지 않도록 하자고 호소했다. 아래 호소편지와 편지 견본을 함께 소개한다. 


<호소 편지>

안녕하세요.

오늘 이 주연씨가 서울로 출발하려고 라구아디아 공항에 가서 델타항공을 타기로 했었습니다. 그런데 델타 직원이 주연씨는 입국 금지 명단에 있어서 입국 금지 되었다는 소식을 듣고 돌아왔습니다. 황당하기 그지 없습니다. 

지금 서울에서 재판 받고 있는 소위 불랙리스트가 문화예술인들만 있는 것이 아니고 우리나라 전 분야에 있다는 말이 실증되었습니다. 우리가 다 아는 주연씨는 한국 문제가 생기면 자기 일 같이 마음 아파하는 그리고 그 일을 개선해볼려고 지난 수십년간 노력한 것이 이렇게 큰 죄가 되었습니다. 우리 모두 박 근혜 퇴진 시위에 열심히 나간 이유가 좀더 자유스러운 대한민국 국민이 되고 해외 동포가 가슴 펴고 살고 싶어서 했던 것인데 이제 새로운 정부가 들어선지도 몇달이 지났는데 아직도 이런 일이 생기고 있습니다.

우리는 지난 정부에서 했던 것을 잘 압니다. 수고 부패 세력이 나라를 그리고 국민을 못쌀게 만들어 자기들만 이익을 취해서 살다가 들통이 나면 몸을 살작 숨기고 얼마가 지나면 다시 정권 잡아서 종전보다 더 해먹던 지난 9년을 기억합니다. 경험에서 본 바와 같이 개혁은 처음에 못하면 나중에는 더 못합니다. 

지난 해 내내 추운 겨울에 손을 호호 불고 박근혜 탄핵을 외친 우리들에게 이주연 입금금지라는 선물은 절대로 아닙니다. 

여러분 여기 forwarding하는 글을 청와대로 보내서 이 관료들 그리고 문 재인 대통령 정신들게 해줍시다. 

바쁘시겠지만 시간 투자하셔서 제 2의 제3의 반동세력이 득세하는 꼴을 막아야하겠기에 글 보냅니다. 청와대로 문재인 대통령한테로 항의 이메일이나 편지 보내주시면 고맙겠습니다. 작은 일이자만 제2의 박근혜 김기춘 우병우 등장을 막는 방법이라고 생각해서 글 드립니다. 밑에 이미 작성한 견본이 있습니다. 활용하셔서 꼭 청와대로 보내주십시오.

더위에 몸 건강하시고 또한 건강한 대한민국을 기다리며 글 마칩니다.

김 수복 드림

 
Hello Friends - Juyeon Rhee was just blocked at the first leg of her flight to Korea, La Guardia.  We need to act right away and flood the Blue House (President Moon Jae -in) with our calls to lift her ban.  I am copying in the sample email below, again, and attaching it.  PLEASE USE THIS ONE AS IT HAS SLIGHT MODIFICATIONS and then get the word out to everyone you know who would be supportive.  Many thanks   Ramsay Liem
 
 

Sample Rapid Response.  Feel free to modify according to your own views.

Send to:

president@president.go.kr  and  
webmaster@president.go.kr

bcc: limwolsan@gmail.com

bcc: liem@bc.edu

In Subject Line put – Lift the Entry Ban on Juyeon Rhee Immediately

Sample Text


Date and Time

President Moon Jae-in

Blue House

Seoul, ROK

Re: Lift the Entry Ban on Juyeon Rhee Immediately

Dear President Moon Jae-in

I am writing to strongly protest the ban imposed this morning on Ms Juyeon Rhee today at LAGuardia Airport, New York,  preventing her from boarding her Delta flight to Incheon. The ban was imposed by South Korean officials.  Juyeon Rhee is the coordinator for the Stop THAAD in Korea (STIK) peace delegation visiting your country and hosted by the National People’s Action to Stop the Deployment of THAAD in South Korea (NPA).  The STIK delegation includes prominent peace activists Jill Stein, 2016 U.S. presidential candidate for the Green Party, USA, Medea Benjamin, founder of CODEPINK, Reece Chenault, National Coordinator for U.S. Labor Against the War, and Will Griffin, Veterans for Peace and STIK. 

 

The delegation arrives with the endorsement of more than 80 U.S. and international organizations and 270 individuals including such widely respected peace advocates as Professor Noam Chomsky, author and social critic, Daniel Ellsberg, Women for Genuine Security member, Gwyn Kirk, Academy Award-winning director, Oliver Stone, religious scholar and public intellectual, Cornel West, and former U.S. State Department official and Army colonel, Ann Wright.

 

I am deeply troubled by the actions of your authorities to prevent Juyeon Rhee from entering your country especially in view of the welcome promise of your administration to seek peaceful and negotiated settlements to longstanding conflicts and to recommit the nation to open dialogue and respect for democratic processes.  Ms Rhee has demonstrated a life-long commitment to the desire of all Koreans for a peaceful resolution to decades of conflict and to U.S. policies that respect the sovereignty of the Korean people and value equally the human needs of all Americans.

 

In the spirit of the candlelight revolution I urge you to fulfill your pledge to eradicate problems left over from the previous administration, champion democratic rights including freedom of expression without fear of reprisal, and immediately lift the travel ban imposed on Juyeon Rhee by the previous administration.

 

Sincerely,

 

 

Please be sure to include your affiliation with your signature and your email address, if possible.  It will strengthen your message.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김수복님의 댓글

김수복 작성일

Dear President Moon Jae-In,

I am writing to protest strongly the ban imposed this morning on Juyeon Rhee today at La Guadia Airport, New York, preventing her from boarding her Delta flight to Incheon. The ban was imposed from South Korean officials. Juyeon Rhee is the coordinator for Stop THAAD in Korea(STIK) peace delegation visiting your country and hosted by the National People's Action to Stop the Deployment of THAAD in South Korea. The STIK delegation including prominent peace activists Jill Stein, 2016 U.S. presidential candidate for the Green Party, USA, Medea Benjamin, founder of CODEPINK, Reece Chenault, National Coordinator for U.S.Labor Against the War, and Will Griffin, Veterans for Peace and STIK.

The delegation arrives with endorsement of more than 80 U.S. and international organizations and 270 individuals including sudh widely respected peace advocates as Professor Noam Chomsky, author and social critic, Daniel Ellsberg, Women for Genuine Security member, Gwyn Kirk, Academy Award-winning director, Oliver Stone, religious scholar and public intellectual, Cornel West, and former U.S. State Department official and Army colonet, Ann Wright.

I am deeply troubled by the actions of your authorities to prevent Juyeon Rhee from entering your country especially in view of the welcome promise of your administration to seek peaceful and negotiated settlement to longstanding conflicts and to recommit the nation to open dialogue and respect for democratic process. Juyeon Rhee has demonstrated a life-long commitment to the desire of all Koreans for a peaceful resolution to decades of conflict and to U.S. policies that the respect the sovereignty of the Korean people and value equally the human needs of all Americans.

In the spirit of the candlelight revolution I urge you to fulfill your pledge to eradicate problems left over from the previous administration, champion democratic rights including freedom of expression without fear of reprisal, and immediately lift the travel ban imposed on Juyeon Rhee by the previous administration.

Sincerly yours,

Soobok Kim

6.15공동선언 해외위원회 뉴욕지역 공동위원장

목란꽃님의 댓글

목란꽃 작성일

많은 해외동포들이 한국방문시 불이익을 받았습니다.

많은 해외동포들이 한국방문시 색안경을 쓰고 의심하는 출입국심사대를 마치 외노자들처럼 통과해야 했습니다.

많은 해외동포들이 한국방문시 이상한 미움받았고 필요이상의 지불을 했어야 했습니다.


특히, 통일운동을 하시는 해외동포들은 말할수도 없는 차별과 제한과 금지를 받았어야 했습니다.


이는 참으로 서글픈 일입니다.

비단 통일운동하시는 분들뿐만이 아닙니다.

동포를 외국인으로 취급하고 아무런 연고없는 타민족 외국인에게 적용하는 지독스럽게 냉정한 법의 잣대를 한뿌리 한가족 한핏줄 동포에게 적용했습니다.

이는 일말의 민족애란 없는 행동이며 사람이 먼저가 아닌,  법이 먼저이며 돈이 먼저인 처벌위주의 식민지 노예근성의 국민들과 정치인들이 만들어놓은 사슬이고 굴레이자, 같은 민족끼리 다같이 죽자는 것이 아니고 무었이란 말입니까?

해외동포들은 사실상 버려진 자식과 같습니다.
집이 못살고 집이 엉망이라 외국으로 버려놓은 자식과 같습니다.

해외동포들이 외국에 나가 얼마나 힘들게 돈을 벌고 정착하고 살아왔습니까.
그런데 이상하게 한국에서는 해외동포들이 편안히 잘산다고 생각합니다.

집나가면 고생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집나간 자식은 죽을떄까지 눈에 밟히는 법입니다.

그러나 해외나가면 행복하다고 잘산다고 주입시켜고 거꾸로 제나라를 부셔놓은 자가 있었습니다.
그자와 그무리들이 무려 30년동안 국민들을 바보  멍청이 찐따 천치로 만들어 놓았습니다.

왜 외국에 나가 사는것이 복받은 일이라는것입니까?
왜 외국에 나가 사는것이 무슨 출세라도 한것이라는 말입니까?
왜 우리는 이민이 벼슬이 되는 나라에서 태어난것일까요?


조금이라도 정상적인 나라라면 고국에서 삶이 제일 행복하고 좋아야 합니다.


그런데 왜 우리는 정반대로 생각하고 또 정반대의 삶을 살고 있는것일까요?

목란꽃님의 댓글

목란꽃 작성일

또한 제주변의 많은 해외동포들은 한국에 가고 싶어도 돈이 없어서 못가는 분들도 많습니다.

한국의 집값과 물가가 너무 올라서, 노년에 한국에 가서 사시고 싶어도 가실수가 없답니다.


이 또한 얼마나 슬픈현실입니까?

목란꽃님의 댓글

목란꽃 작성일

무엇보다 먼저, 정치적이유로 입국급지 당하는 분들부터 자유왕래 할수 있게 하는것 부터 해야 할것입니다.

멋진인생님의 댓글

멋진인생 작성일

여기 대한민국 남녘은 입국금지된 해외동포사람들보다도 현재 남녘에서 정착생활중 이만갑이나 모클에 출연해 이상한말들이나 벌여대는 미녀탈북자들도 억울하기는 마찬가지거든요?

회원로그인

후원
후원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조선의 오늘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17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hotmail.com, editorminjoktongshin@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