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CNN 대한항공858 폭파조작 공조행위 사죄하라! > 정치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18년 2월 25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정치

미 CNN 대한항공858 폭파조작 공조행위 사죄하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실 작성일18-01-27 02:52 조회515회 댓글0건

본문

대한항공858폭파사건의 주범은 북조선이 아니다. 그래서 이 사건피해자들은 1월24일 기자회견을 갖고 미국방송 CNN이 가짜 폭파범인 김현희를 또다시 등장시켜 평창올림픽을 방해하는 한편 반북보도행위를 자행하는 미국방송에 대해 <사죄하라>는 성명을 발표해 국내외에 관심을 모으고 있다. 기자회견은 ‘KAL858기사건 진상규명본부’ 총괄팀장을 맡고 있는 신성국 신부와 가족들은 24일 오전 10시 30분 서울 태평로 한국프레스센터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평창 올림픽 훼방꾼 김현희는 사죄하고 공개 톤론회 답하라’는 제목의 성명서를 발표했다. 통일뉴스 보도자료를 전재한다.[민족통신 편집실]

대한항공폭파공작.jpg
▲[사진]‘KAL858기 가족회’는 25일 한국프레스센터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김현희와 인터뷰한 CNN에 대해 사과와 반론보도를 요구했다.





김현희 인터뷰한 CNN 사죄하라”KAL858 가족회 기자회견, CNN 지국장 면담 예정

“평창 동계올림픽을 방해하려고 김현희를 인터뷰한 CNN은 한국 국민들에게 사죄하라.”

1987년 115명을 태운 채 사라진 대한항공(KAL) 858기 폭파범 김현희 씨가 경호원 6명과 함께 미국 CNN과 인터뷰한 사실이 알려지자 ‘KAL858기 가족회’(회장 김호순)가 CNN의 사죄와 반론보도를 촉구했다.


‘KAL858기사건 진상규명본부’ 총괄팀장을 맡고 있는 신성국 신부와 가족들은 24일 오전 10시 30분 서울 태평로 한국프레스센터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평창 올림픽 훼방꾼 김현희는 사죄하고 공개 톤론회 답하라’는 제목의 성명서를 발표했다.


가족회는 성명서에서 “평창 동계올림픽은 남한과 북한이 함께 평화로 가는 한줄기 빛이며, 하늘이 준 축복”이라며 “김현희가 미국 CNN 언론과의 인터뷰를 통해서 평창 올림픽 정신을 의도적으로 훼손하고 남북의 화해 무드를 파탄내려는 작태에 분노를 금할 수 없다”고 밝혔다.


또한 “김현희는 북한 출신도 아니고 KAL858기 테러범도 아니다. 전두환 정권의 안기부에 의해 만들어진 테러범이다”고 주장하고 “김현희는 지난 30년 동안 피해자 가족들의 공개 만남과 토론회를 모두 거부했으며, 단 한번도 제대로 된 반성과 사죄도 없이 국정원의 비호아래 특권을 누리고 있는 위장 테러범”이라고 단정했다.


   
▲ ‘KAL858기사건 진상규명본부’ 총괄팀장을 맡고 있는 신성국 신부가 성명서를 낭독하고 있다. [사진 - 통일뉴스 김치관 기자]


가족회는 특히 “6명의 경호원을 데리고 다닐 정도의 국빈급 경호를 받고 있다니 기가 막힌다”며 “이들 경호원의 신분은 무엇이고, 이들에게 급료를 주는 기관은 어디냐”고 경호의 법적 근거를 따져 물었다.


가족회는 “미국 언론 CNN은 김현희를 통해서 평창 동계올림픽을 방해하려는 책동을 멈춰야 한다”며 국민들에게 사과할 것을 촉구하고 “가짜 테러범 김현희를 인터뷰하면서 피해자들에게 깊은 상처를 안겨준 CNN은 사죄하고, 언론의 공정성을 위해 피해자 가족들에게 똑같은 반론의 기회를 제공하라”고 요구했다.


국정원에 대해서도 △김현희와 가족들의 공개 토론회 기회를 주선할 것, △김현희의 불법적인 경호를 중단할 것, △김현희 부부에 대한 지원금을 전면 공개할 것, △무지개 공작 전문을 공개할 것을 요구했다.


기자회견을 마친 참가자들은 프레스센터 내부 한 커피숍으로 자리를 옮겨 CNN 관계자와 면담하고 성명서를 전달했다. CNN 측은 26일 한국지국장과의 면담을 약속했다.

   
▲ 기자회견 참가자들은 한국프레스센터 내부 한 커피숍에서 CNN 관계자와 면담을 갖고 성명서를 전달하고 다음날 CNN 서울지국장과의 면담을 약속받았다. [사진 - 통일뉴스 김치관 기자]

신성국 신부는 “한 가지는 분명하다. 어머니들(가족들)이 받은 충격이 너무 크다”며 “CNN은 김현희 인터뷰에 대해 가족들에게 사과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가족회 임옥순 부회장은 “우리는 김현희를 30년 동안 한번도 만나지 못했다. 만나게 해달라고 국정원에 이야기하면 자기네들도 어디 사는지 모른다고 한다”며 “정치적인 문제 생기면 어느날 갑자기 김현희가 딱 나타나서 방송에 나오고, 그러면 우리 가족들은 더 상처를 입는 거다. 어디서 나타나는 거냐?”고 분통을 터트렸다.


윤용배 한국진보연대 집행위원장은 “전 세계적으로 김현희 말고 100명 이상의 사람을 죽인 테러리스트가 갑자기 평화전도자가 된 이야기를 인터뷰한 적이 있느냐?”고 묻고 “더군다나 피해자에 대한 크로스체크도 하지 않고 일방적으로 내는 것은 언론답지 않은 거다”고 지적했다.

신성국 신부는 “김현희가 NBC, CNN 인터뷰하고 어제 국회에서 탈북자 단체들이 평창올림픽 기자회견을 열었다. 똑같은 내용으로 전방위적으로 움직이고 있다”며 “CNN에 대한 부정적인 이미지가 엄청 확산되고 있다. 이번 인터뷰하는 것 보면서 내가 CNN에 정말 충격 먹었다”고 우려를 표했다.

 


<성명서(전문)>
​평창 올림픽 훼방꾼 김현희는 사죄하고 공개 토론회 답하라!


평창 동계 올림픽은 남한과 북한이 함께 평화로 가는 한줄기 빛이며, 하늘이 준 축복입니다.


KAL858기 가족들은 평창 동계 올림픽이 평화 올림픽이 되기를 염원하며, 이 올림픽이 남과 북이 화합하여 한민족의 위대함을 드러내는 축제가 되기를 기대합니다.


우리 가족회는 김현희가 미국 CNN 언론과의 인터뷰를 통해서 평창 올림픽 정신을 의도적으로 훼손하고, 남북의 화해 무드를 파탄 내려는 작태에 분노를 금할 수 없었습니다.


김현희는 북한 출신도 아니고, KAL858기 테러범도 아닙니다.


전두환 정권의 안기부에 의해 만들어진 테러범입니다.


본인이 북한 출신임을 증명하는 신원(공민중과 조선 노동당증)도 전혀 없고, 진술서는 모두 거짓으로 꾸며져 있습니다.


그러나 31년간 북한인으로 위장하고, KAL858기사건 테러범으로 연출하면서 전두환 정권의 꼭두각시 노릇만 일삼고 있습니다.


김현희는 남북한의 국민들 뿐 아니라 전 세계인들을 감쪽같이 속인 위장테러범임에 불과합니다.


전두환의 안기부는 13대 대선에서 민정당 노태우 후보를 당선을 위해 <무지개 공작>을 기획하고, 공작을 가동하여 KAL858기 사건을 조작하였습니다.


안기부의 수사 발표는 모두 거짓이며 국민들을 속인 자작사건이었습니다.


이젠 모든 진실을 반드시 밝혀야 합니다.


김현희는 지난 30년 동안 피해자 가족들의 공개 만남과 토론회를 모두 거부했으며, 단 한 번도 제대로 된 반성과 사죄도 없이 국정원의 비호아래 특권을 누리고 있는 위장 테러범입니다.


만일 우리 가족회의 주장이 허위사실이고 명예훼손이라면 우리를 고발하십시오. 그리고 법정에서 시시비비를 가리길 촉구합니다.


미국 언론 CNN은 김현희를 통해서 평창 동계 올림픽을 방해하려는 책동을 멈춰야 합니다.


김현희는 북한과 남한 전문가도 아니고 테러범도 아닙니다. 지금까지 일부 언론에 출연하여 구체적인 증거와 논리도 없는 정치 선동을 일삼고, 거짓말만 일삼는 거짓 테러범입니다.


6명의 경호원을 데리고 다닐 정도의 국빈급 경호를 받고 있다니 기가 막힙니다.


이들 경호원의 신분은 무엇이고, 이들에게 급료를 주는 기관은 어디입니까?


김현희에게 6명의 경호를 맡는 법적 근거는 무엇입니까?


작년 11월에 국정원은 김현희에게서 완전히 손을 떼었다고 했는데, 누가 김현희를 관리합니까?


정부가 법적 근거도 없이 김현희를 경호하고 급료를 지원한다면 불법적 행위가 아닙니까?

국정원이 31년간 피해자 가족들에게는 인권 유린을 서슴지 않고, 탄압을 가하면서 김현희에게는 특별 사면을 단행하고, 각종 특혜를 베풀었음은 공정성을 잃은 처사였습니다.


우리 가족회는 희생자들의 명예를 회복하기 위한 길은 오직 진상을 밝히는 일임을 확신하며 끝까지 KAL858기 진상규명에 혼신을 다할 것입니다.


CNN에 요구합니다.


하나. 평창 동계올림픽을 방해하려고 김현희를 인터뷰한 CNN은 한국 국민들에게 사죄하라.


하나. 가짜 테러범 김현희를 인터뷰하면서 피해자들에게 깊은 상처를 안겨준 CNN은 사죄하고, 언론의 공정성을 위해 피해자 가족들에게 똑같은 반론의 기회를 제공하라.


국정원에게 요구합니다.


하나. 국정원은 김현희와 가족들의 공개 토론회 기회를 주선하라.


하나. 국정원은 김현희의 불법적인 경호를 중단하라.


하나. 국정원은 김현희 부부의 지원금을 전면 공개하라. 국민들의 혈세를 낭비하는 이유가 무엇인가 밝혀라.


하나. 국정원은 무지개 공작의 전문을 공개하라. 무엇이 두려워 31년간 무지개 공작을 은폐하고 있는지 밝혀라.


2018년 1월 25일
KAL858기 가족회 김호순 회장과 가족회 일동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후원
후원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조선의 오늘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18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hotmail.com, editorminjoktongshin@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