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정부내 관료 3인방 때문에 남북관계 난항 > 정치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18년 1월 23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정치

문재인정부내 관료 3인방 때문에 남북관계 난항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실 작성일17-12-28 16:03 조회443회 댓글5건

본문


 [로스엔젤레스=민족통신 종합] 문재인 정부의 남북관계 개선에 장애물로 거론되는 그 배후에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송영무 국방부장관, 강경화 외무장관 같은 숭미사대주의 관료들이 존재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일부 언론들이 지적하고 있어 해내외 동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숭미사대주의3인방.jpg

 


한편 워싱턴 디씨의 칼럼니스트 이흥노 평론가의 지적에서도 정의용 국가안보실장과 송영무 국방장관, 강경화 외부장관 같은 숭미사대주의적 관료들의 정책오류때문에 남북관계가 개선되지 못하고 있다는 분석논평도 나오고 있어 그 귀추가 주목된다. 

 

조선신보는 12월28일자 논평을 통해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정의용이 문재인 정권의 대미, 대북정책을 조종하고 대미추종과 대북제재압박에로 부추기고 있는 인물로 부상하고 있다.”고 실명을 거론했고, 이흥로 평론가는 정의용, 송영무, 강경화 3인방을 거론하고 있어 문재인 정부의 대북관계 문제점들이 이들에 의해 비롯된 것으로 거론되고 있어 그 귀추가 주목된다. 


이 신문은 또한 문재인 정부가 평창올림픽을 성공시키기 위해 북남관계 개선의 계기로 활용하려 동분서주하고 있지만 정의용과 같은 친미분자가 청와대에 들어앉아있는 한 북남관계 개선이란 있을 수 없다는 것을 말해주고 있다고 구체적으로 꼬집고 있어 향후 숭미사대주의적 관료들이 제 자리를 고수할 수 있을지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목란꽃님의 댓글

목란꽃 작성일

그렇습니다!! 역시!! 우리의 민족통신만세!
정의용 저놈은 뼛속까지 친미숭미 사대주의자 놈으로서, 한반도 문제라면 뭔든지 우선적으로 미국과 미군 그추종국들과 상의하는 친미숭미사대주의자!
송영무 저 개놈의 자식은 대북강경파의 거두로서, 한미동맹 군사훈련을 미국무기구매에 아주 앞장서서 주장하는 아주 개자식이며!
강경화는 서방세계와 서방을 아주 동경하고 사랑하는.

목란꽃님의 댓글

목란꽃 작성일

제마음에 뭉쳐있는 그답답한 돌맹이들을 아주 가볍게 치워주시고
꿰뚫어 주시는 민족통신!!  격하게 동의하면서!! 이번에 저도 새삼 깨달았고!!! 한국민중들이 꼭알아야하는 다음을 다시적어봅니다!

한국민중은 머리에 들씌워진 족새, 국가보안법을 과감히 벗어재끼고.
주변에 반북하는 놈들은 어느정당어느소속이건 무조건 보는즉시 잡아족쳐야 한다.

바로 그놈들이 적폐의 온상이며, 악마들이며. 좀비였으며

질곡의 한반도(조선반도) 역사속에서 변신에 변신을 거듭하고, 가면을 쓰고 다가와, 사람들을 분열시키고 악의 구렁텅이로 몰아들인 놈들이다.

반북하는 놈들이라면 그들의 세세 주장이 무엇이건 듣지말고 무조건 족쳐야 한다.

바로 그놈들이, 친일사대 매국노들의 뿌리였으며며, 뱀의혀와 온갖가면을 쓰고,  온작 수작 농간을 부리며 민중속에서 독버섯 독사처럼 있는놈들이다.

그들의 현란한 가면들은 수도없이 많으며, 국가와 국민위하는척 하지만 결국에 항상 결론은 강한 안보니 뭐니 개나발이 불면서, 결국은 한국민중을 반북으로 이끄는, 이 좀비와 악마 혹은 그 좀비에 물려 껍데기만 사람이고 속은 이미좀비인놈들.

한국민중들은 헷갈리지 말고  정확히 알아야 한다

어떤말을 하건 어느소속 어느권력층에 붙어있건 간에,  그 결론이 반북하는놈들이라면, 그들이 바로 친일사대매국의 뿌리였이며 악마이며 좀비이며 권력의 기생충들이라는것을.

박두길님의 댓글

박두길 작성일

반북=사대매국=반역자
친미=친중=친러=사대매국

해내외동포님의 댓글

해내외동포 작성일

관심 없다

대학원생님의 댓글

대학원생 작성일

정곡을 찌른 보도입니다.
그 3인방 플러스입니다.


회원로그인

후원
후원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조선의 오늘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18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hotmail.com, editorminjoktongshin@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