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08-10-15 16:10
<font color=ffooff> 《새로 단장한 이북모습-현장취재》 </font>
 글쓴이 : minjok
조회 : 4,563  

민족통신 편집인 노길남 박사는 "북녘 동포들은 모두가 한 식솔이었고 전체가 <일심단결>로 굳게뭉쳐 있었다. 그래서 이북 사회에는 <하나는 전체를 위하여, 전체는 하나를 위하여>라는 구호가 나 붙어 있다. 이북 동포들은 또 지도자, 당,군민이 하나로 된 사회이다. 그래서 지도자의 마음이 군민의 마음이고, 동시에 당의 마음이 된다."라고 지적했다. 그는 9.9절 60주년을 전후하여 2주 동안의 방북취재를 통해 이 사실을 구체적으로 관찰 할 수 있었다고 말한다. 그는 <9.9절 60주년 방북취재-9>를 마지막 연재로 <북녘동포 모두가 한 식솔>이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이 글을 포함하여 연재물들을 차례로 여기에 소개한다. 제목 위를 짤각하여 열람하기 바랍니다.[민족통신 편집실]

<##IMAGE##>
<##IMAGE##>
<##IMAGE##>

*방북취재기 자료를 보려면 아래를 하나씩 짤각하여 열람하세요!

[9.9절 방북취재-9]북녘 동포 모두가 한 식솔

[9.9절 방북취재-8]북녘에서 느낀 <통일염원> 열풍

[9.9절 방북취재-7]북녘 동포들 대부분 <인테리>

[9.9절 방북취재-6]<백두산은 역시 혁명의 성산>

[9.9절 방북취재-5]진짜<예수>는 북녘에 있었다

[9.9절 방북취재-4]이북의 정보안보능력 놀랍다

[9.9절 방북취재-3]북부조국은 <예술문화 강국>이다

[9.9절 방북취재-2] 강성대국 건설 2012년 목표에 총력

[9.9절 방북취재-1]북녘 동포들 신심에 불타고 있다

twitter로 보내기 facebook으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구글로 북마크 하기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박근혜 정부의 남북관계개선 의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합니까?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캐나다동포전국연합회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17 MinJok 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hot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