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노총위원장구속은 문 정부 노동존중 포기선언 > 로동, 농민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19년 7월 21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로동, 농민

민주노총위원장구속은 문 정부 노동존중 포기선언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실 작성일19-06-23 14:01 조회329회 댓글0건

본문

한국의 민주노총은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 구속에 대해 “문재인 정부가 촛불정부와 노동존중 사회를 포기한 것”이라고 규정하는 한편 오는 7월18일부터 총파업을 비롯하여 전국적 규 모의 규탄투쟁을 전개할 것이라고 선포해 그 귀추가 주목된다.[민족통신 편집실]

민주노총위원장구속20190622.jpg
22일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 열린 ‘문재인 정부 노동탄압규탄, 구속자 석방, 노동개약 저지 
결의대회’에서 민주노총 조합원들이 김명환 위원장 구속을 규탄하고 있다. 2019.06.22ⓒ김철수 기자



민주노총 “김명환 구속은 문재인 정부의 노동존중 사회 포기 선언”
24일부터 전국동시다발 촛불 규탄집회·7월 18일 총파업 등 전국적 규탄투쟁


22일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 열린 ‘문재인 정부 노동탄압규탄, 구속자 석방, 노동개약 저지 결의대회’에서 민주노총 조합원들이 김명환 위원장 구속을 규탄하고 있다. 2019.06.22

22일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 열린 ‘문재인 정부 노동탄압규탄, 구속자 석방, 노동개약 저지 결의대회’에서 민주노총 조합원들이 김명환 위원장 구속을 규탄하고 있다. 2019.06.22ⓒ김철수 기자

민주노총은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 구속에 대해 “문재인 정부가 촛불정부와 노동존중 사회를 포기한 것”이라고 규탄했다.

민주노총은 22일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 ‘노동탄압 규탄, 구속자 석방, 노동개악 저지 결의대회’를 열고 김 위원장을 구속한 데 대한 규탄의 목소리를 높였다.

이 자리에서 민주노총은 오는 7월 18일 총파업 등 규탄투쟁을 전국적으로 벌이겠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의 구속으로 위원장 권한대행을 맡게 된 김경자 수석부위원장은 “민주노총을 탄압한 것은 박근혜 정권처럼 문재인 정권도 노동존중이 아닌 재벌특혜 사회로 가려한다는 것을 명확히 보여주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지난 박근혜 정권 시절에도 한상균 당시 위원장의 구속으로 권한대행을 맡았던 김 부위원장은 “문재인 정권에서 민주노총 위원장이 구속되고 수석부위원장이 직무대행을 할 날이 올 것이라고 누가 생각했겠느냐”면서 “박근혜 전 대통령을 끌어내리면서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자고 외쳤던 수천의 촛불로 탄생한 정권이지 않느냐”이라고 반문했다.

그는 “한상균 전 위원장을 구속했던 박근혜 정권은 민주노총 위원장이 감옥으로 가는 것을 지켜보면서 두려움에 제대로 저항하지 못할 거라고 착각했지만 반대로 민주노총은 촛불이 커지는 밑거름이 됐다”면서 “김 위원장을 구속함으로써 민주노총이 투쟁을 멈출 것이라는 문재인 정권의 착각은 박근혜 정권과 동일한 착각이라는 것을 보여주겠다”고 강조했다.

22일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 열린 ‘문재인 정부 노동탄압규탄, 구속자 석방, 노동개약 저지 결의대회’에서 민주노총 조합원들이 김명환 위원장 구속을 규탄하고 있다. 2019.06.22
22일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 열린 ‘문재인 정부 노동탄압규탄, 구속자 석방, 노동개약 저지 결의대회’에서 민주노총 조합원들이 김명환 위원장 구속을 규탄하고 있다. 2019.06.22ⓒ김철수 기자
이날 집회에서는 김 위원장에 대한 구속을 두고 “문재인 정권이 노동탄압 방침을 분명히 한 것”이라는 비판이 쏟아졌다.

나순자 보건의료노조 위원장은 “민주노총 대표를 구속한 것은 문재인 정부가 촛불정부와 노동존중 사회를 포기한 것”이라며 “그리고 명확하게 친재벌 정책 기조를 분명하게 선언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최준식 공공운수노조 위원장도 “문재인 정권의 친재벌·반노동 정책이 확실해졌다”면서 “문재인 정권은 민주노총과의 결별을 자기네들 정권유지에 유리하다고 판단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김 위원장 구속에 대한 규탄투쟁은 시민들과 함께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나왔다.

오정훈 언론노조 위원장은 “김 위원장의 구속은 문재인 정부의 반노동 정책에 정점을 찍었다고 생각한다”면서 “우리 투쟁은 시민과 함께해야한다. 그들을 설득하고 문재인 정권과 재벌이 하려고 하는 노동개악이 왜 틀렸는지 설명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민주노총은 24일부터 전국동시다발로 노동탄압을 규탄하는 촛불집회를 여는 한편 24일 기자회견을 열고 김 위원장 구속에 대응하는 투쟁방침을 발표하는 것을 시작으로 27일 최저임금 민주노총 결의대회, 7월 18일 총파업 투쟁을 진행하는 등 대대적인 규탄투쟁을 벌일 방침이다.

22ì¼ ì²­ìë ì¬ëì± ììì ì´ë¦° â문ì¬ì¸ ì ë¶ ë¸ëíìê·í, 구ìì ìë°©, ë¸ëê°ì½ ì ì§ ê²°ìëíâìì 민주ë¸ì´ ì¡°í©ìë¤ì´ ê¹ëªí ììì¥ êµ¬ìì ê·ííê³  ìë¤. 2019.06.22
22일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 열린 ‘문재인 정부 노동탄압규탄, 구속자 석방, 노동개약 저지 결의대회’에서 민주노총 조합원들이 김명환 위원장 구속을 규탄하고 있다. 2019.06.22ⓒ김철수 기자

[출처:민중의 소리 2019.6.22]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후원
후원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도이췰란드동포협력회
재카나다동포연합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19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hotmail.com, editorminjoktongshin@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