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243]제3세계 눈으로 미제패권 파헤친다 > 국제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19년 7월 16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국제

[연재243]제3세계 눈으로 미제패권 파헤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실 작성일19-04-01 01:57 조회441회 댓글1건

본문

유태영 박사(민족통신 상임논설위원)는 조미문제 관련 연재글 243편을 통해 트럼프 미행정부내 구조적 혼란에 대하여 지적하면서 "트럼프 대통령의 백악관 참모들은 <비둘기 온건파>와 <싸나운 매파>가 서로 대립하여 대조선 정책에 있어서 상호 힘겨루기 격투를 하고 있다그런데 트럼프 대통령이 왜 어찌허여 백악관 내부에 수적으로 우세한 <매파>들을 끌어 드려놓고 그들에게 포위를 당하고 있는가?"라고 반문하고 있다.[민족통신 편집실] 





[연재243]

3세계 눈으로 미제패권 파헤친다

 

           트럼프 대통령 <딮스테이트- 네오콘>을 어이할고

         펜스 부통령, 폼페이오 국무장관, 불턴 보좌관3인방은

                백악관을 점령한 <딮스테이트-네오콘> 첩자들


*글:유태영박사(민족통신 상임논설위원)


유태영박사.jpeg
[사진]필자

 

워터게이트 사건 당시 그 사건에 대하여 특종기자로서 유명한 이름을 날렸던 밥 우 드워드가 최근 <공포-백악관의 트럼프>라고 하는 책을 촐판했다. 이 책에 의하면 트럼프 대통령은 집권 초기부터 큰 파문과 화제의 대상이 되고 있었다.

 

이 책에 의하면 트럼프 대통령은 시종 미국을 파멸의 길로 몰아넣고 있다는 것이다.

 

웃기는 이야기는 트럼프 대통령 책상에 비밀문서가 있었는데 비서들이 몰래 이 문서를 빼돌렸다고 한다그런데 트럼프 대통령은 책상에 있던 비밀문서가 없어졌는데도 불구하고 이에 대하여 별다른 반응이 전혀 없었다는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의 집권초기의 발언들에는 조선에 대하여 <화염의 분노>라는 말과 또 <-미전쟁>이 곧 임박한것처럼 불안감을 조성하는 발언들을 계속하고 있었다.

 

뉴욕타임스는 트럼프 대통령이 집권초기에 조선에 대하여 막장발언을 연출한 것에 대하여 대통령의 직무와 부합되지 않는 발언들였다고 비판했다.

 

뿐만아니라 최근 출판된 여러 종류의 책들은 공통적으로 트럼프 대통령의 백악관비사들을 폭로 하고 있다

 

그런데 이와같은 백악관의 비밀을 폭로하는 많은 증언들을 보면 트럼프 대통령의 직무수행에 있어서 상식적으로 이해할 수 없는 문제점들이 많이 있음을 부인할 수 없다.

 

트럼프 대통령과 백악관에 대하여 공통적으로 제기되는 여러 종유의 핸디캡에 대하여 어떻게 국가운영을 정상궤도로 이루워 나아갈 수 있을지에 대하여 분명히 문제가 되고 있음을 부정하기 어려운 사실로 보인다.

 

그런데 오늘 문재인 정권은 한-미관계의 여러 형태에 있어서 어느편에 서서 <명과 암>을 분간하여 대처하고 있는가?

 

문재인 정권이 말로는 <-남선언> 이행을 주장한다.  하지만 실제로는 미국상전인 트럼프 대통령의 눈치를 제일 먼저 살피는 것을 우선순위로 여기고 있다.

 

문재인 촟불정권은 미국이 우리 나라에서  70년간 분단통치를 하고있는데 대하여 이제는 더 이상 미국에 얽매이지 말아야 한다.  


문재인 정권은 민중의 촛불정권이다. 그럼으로 문재인 대통령은 민중의 촛불정신으로 <우리민족끼리> 독자적 민족공동체를 강화하여 남북정치협력을 끊임없이 지속하여 조국통일을 앞당기는데 헌신노력으로 공헌해야 한다.  


 

1.   돌파구를 찾지못하고 실패한 조-미협상


 

미국의 대조선 정략을 간단히 설명하면 첫째는 미국의 막강한 핵전쟁위협으로 제재와 압박을 조선에 가하는 것이다. 둘째는 경제적 보상을 미끼로 삼고 조선의 핵 보유와 핵 탄도 미사일을 포기하라고 강요하는 날강도적 발상이다

 

그럼으로 오늘 조선이 막강한 핵 보유국이 된 이유와 목적은 오직 미국의 날강도적 욕망과 행동에 대하여 종지부를 찍기 위한 필연적인 선택이다.

 

만일 미국이 이러한 현실을 외면하고 미국의 요구에 따라 날강도적 고집을 계속한다면 조-미관계에 있어서 문제해결은 요원해질뿐이다

 

하노이제2차 조-미정성화담을 합의 없이 끝나게한 막후에 숨어있는 반조선 골수분자는 팬스 부통령과 폼패이오 국무장관 그리고 죤 보턴 보좌관 3인방이다.

 

두 말할 필요없이 이들 3인방 배후에 숨어 있는 세력은<딮스테이트-네오콘>이다.

 

만일 미국이 앞으로 <딮스테이트-네오콘>의 세력을 배경으로 삼고 강도적 방법으로 조-미정상회담에 음모를 계속하여 꿈인다면 <아무것도 합의할 수 없다>는 것을 깨달아야 한다

 

-미정상회담은 쌍방이 상호 핵보유국으로서 대등한 처지에서 세계평화와 비핵화를 위하여 상호협상을 계속하는 것이 마땅하다. 이러한 정당한 원칙에 어긋나는 미국의 강자위주를 주장하면 조선은 단호히 대응할것이다.

 

미국은 조-2차정상회담에서 대량살상무기(WMD)페기 문제를 들고 나왔다. 지만 WMD페기 문제는 세계군축 문제의 범주에 속하는 것이다. 그럼으로 조-상회담에서 WMD문제를 죤 볼턴이 들고 나온것은 큰 잘못이였다.

 

미국이 조선에 대하여 무서워하는 공포심의 핵심은 조선이 ICBM을 소유하고 있기때문이다.  

 

조선의 ICBM은 핵을 탑재하고 워싱턴을 비롯하여 미국의 대도시들과 어디든지 타격을 할 수 있는 막강한 군사력이다.

 

미국이 조미정상회담에서 강도같은 요구를 주장하는 이유가 무 엇인가?


그것은 조선의 막강한 ICBM을 보유하고 있기때문에 미국인들의 공포심때문이다.

 

폼페이오와 볼턴이 하노이 조-미정상회담을 파탄낸 이유도 바로 여기에 있다.

 

하노이 조-미정상회담을 파탄낸 배후에는 미국의 <군산복합체-Deep State-Neocon>이 지배하고 바해하는 비밀공작이 깔려 있다는 사실을 부인할 수 없다.

 

그런데 트럼프 대통령은 그의 트윗을 통해 <Deep State-Neocon>은 가짜 뉴스를 생산하는  미쳐가고 있는 악마라고 비난했다

 

뿐만 아니라 트럼프 대통령은 NYT 칼럼을 비롯하여 자기를 비판하는 그 어떤 언론들이라할지라도 그들을 향하여 <나는 늪의 물을 빼고 있다. 물 없는 늪이 반격을 시 도해도 걱정할것 없다. 내가 승리할것 이다>라고 주장하고 있다.

 

하지만 트럼프 대통령의 대조선정책에는 일관성이 없다.

 

비핵화 목표가 CVID에서FFVD로 바뀌는데 대하여 일절 언급을 피했다가 또 다시 전면에 내세우는 등 종잡을 수가 없다트럼프 대통령이 요구하는 조선의 비핵화방식도 처음에는 <일괄타격 방식>을 주장하다가 다음에는 <단계적 해법>을 주장하면서 오락 가락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이 아와같이 오락가락하면서도 속심으로는 절대로 변하지 않는것이 있다.  그것은 <조성의 비핵화>이다. 그런데 그 목표는 오직<조선>에만 한정될 뿐이며 <조선반도 전체의 비핵화>에 대하여는 모르쇠로 일관하고 있는 것이다.

 

이러한 트럼프 대통령의 위선적이며 야비한 이중성에 대하여 조선의 최선희 부상은 말하기를 그것은 <트럼프 대통령의 강도적 요구이다>라고 규탄했다.

 

미국은 도대체 뭘 하려는 것인가?  핵 대결로 가자는 것인가? 미국의 숨은 의도는 겉으로는 조선을 압박하면서도 속으로는 조선이 핵시험을 재개하지 않도록 유도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하노이 2차조-미정상회담을 파탄시킨후에 미국은 15개안보이사국들을 향하여 선전하기를 <조선이 도발하거나 딴길로 가지않도록 도와달라>고 간청했다.

 

그러면서 트럼프 대통령은 조선에게는 <외교적통로가 넓게 열려있다>라고 강조하는 이중적 몸부림을 나타내 보이고 있는 것이다.

 

<하노이 조-미정상회담이 실패한 원인이 미국에 있다>라고하는 여론이 세계적으로 전파되고 있었다미국에 대하여 비판하는 여론을 차단하기 위하여 트럼프 대통령은 몸 부림을 치고 있다

 

하지만 조선은 하노이 조-미정상 회담의 실패에 대하여 미국은 <천재일우의 기회>를 노쳤다>라고 주장 했다이것은 조선은 미국에게 경고의 말을 전하는 것이였다.


 

      2. 트럼프의 수호자 Q는 누구?

 

미국에는 <나라 안의 나라>라고하는 보수주의 부유층 엘리트의 정치세력이 있다이 정치세력을 <딥스테이트-네오콘이라고 부른다

 

힐러리와 트럼프가 대통령 후보자로 등장하여 두 진영이 대립하여 선거운동을 한창 진행하고 있었다

 

트럼프 진영은 기존의 <딥스테이트-네오콘>진영을 공격하면서 미국의 기득권 세 력인 힐러리의 민주당을 파헤치는 힘겨운 선거전을 진행하고 있었다

 

그런데 이게 웬일인가?

 

민주당 힐러리 진영은 물론이고 트럼프 진영도 생각하지 못한 지방에서 미국 대통령 선거를 위하여 정치적 단체가 갑짝이 출현하였다.

 

이 새로 등장한 지방정치세력을 익명으로Q 라고 부른다. Q라는 명칭은 미국 정부가 최고의 기밀을 취급하는 등급 (Q)에서 착안한 명칭이다

 

그런데 이Q는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하고 보호하는 <보수주의 서민>들의 정치적 세력의 집단체로서 새로 출현하고 있는 것이였다.

 

미국의 대통령 선거운동이 전국적으로 한창 진행되고 있을 때  어느 날 갑짝이 미국 펜실베니아 주 윌크스바리에서 <트럼프 후보자>를 지원하는 선거운동단체가 처음 출현하여 막강한 선거운동단체로 등장했던 것이다.

 

이 선거운동단체는 <We are Q>라고 쓰인  패말을 들고 또 Q가 새겨진 티겨츠를 입은 사람들이 대거 출현했다. 그런데 이 Q선거운동은 미국 전국적으로 화장되였으며 이들은 막강한 영향력으로 트럼프 후보자를 적극적으로 지원했다.

 

어쨋던 미국인들은 대통령 후보자 두 사람중에서 한 사람을 선태해야만 했다. 그럼으로 미국인들은 <더 나쁜 사람> <덜 나쁜 사람> 둘 중에서 한 사람을 뽑는 선거를 해야만 했다.

 

미국의 기독교의 진보주의적 지도자들 중에서 다수가 트럼프가 흠이 많치만 그래도 미국의 장래를 위하여 트럼프를 선택했다고 밝혔다

 

트럼프가 대통령 후보자로서 선거운동을 할때 어느날 트럼프 타워 26층 회의실에 3000천만명의 기독교를 대표하는 지도자들의 회의가 있었다

 

이 자리에서 트럼프 후보자는 다음의 말을했다. <기독교인이라 자칭하는 사람들이 우리 나라에서 가장 큰 유권자 그룹이다. 하지만 제가 알기로는 정치적 합의나 단결 이 없고 구심점도 없읍니다>라고 비판의 말을 했다.

 

그런데 리유와 어쨋던 트럼프가 대통령에 당선됬다. 트럼프 대통령은 집권을 처음 시작하면서 다음과 같이 중요한 말을 했다.

 

<미국은 이제부터 세계의 경찰국의 역할을 하는 것을 끝치겠다>라고 했다.


 

                    3.비핵화보상은 속임수 거짓말

 

하노이 조-미정상회담이 결렬된 후에 미국 강경파들은 조선에게 살인적 제재를 현재보다 더 크개 <추가제재>를 해야 한다고 소동을 부리고 있다.  

 

그동안 1차와  2차조 미정상회담을 했다. 하지만 미국은 정당한 <대조선 정치>의 자세를 숨겨놓고 거짓으로 회담을 하고 있었다.   1-2차 조-미회담에서 미국은 상호 변화와 발전에는 관심이 없고 오직 조선에게 핵-옷을 벗으라고 강요만 했다

 

이것은 무엇을 뜻하는가?  미국은 조선의 <막강한 핵 군사력>에 대하여 공포심을 품고 있음을 뜻한다. 

 

한국의 전 통일부장관 강인덕이 20193 18일에 <조선의 완전한 비핵화>라는 글을 rfa.org에 발표했다.  

 

강인덕의 글에 의하면 미국이 조선에게 요구하는 핵포기는 매우 다양하다.

. 지금까지 조선이 생산한 병기화돤된 모든 핵무기

. 핵개발 현장-핵개발 시설

. 미사일 생산공장과 시험발사장

. 화학병기, 생물학병기 등 대량 살상무기 전체

 

 미국이 조선에게 강요하는 다양한 핵 무기와 시설에의 포기에 대항하여 조선도 역시 미국에게 핵포기를 주장하여 <행동 대 행동>을 요구하고 있다.

 

미국이 진정으로 조선과 <행동 대 행동원칙>으로 비핵화를 원한다면 속임수 거짓말이 아닌 진실된 언행으로 조선반도의 평화를 위하여 옳바른 결단을 해야 한다.

 

미국이 강요한 리비아의 패망은 강자가 약자에게 일방적으로 항복을 우격다짐으로 강요한 거짓된 속임수의 승리이였다.

 

KEDO프로세스의 실패와6자회담의 실패는 모두 다 미국의 일방적인 거짓과 속임수 때문이였다.

 

전두환 군부의 광주 군사작전은 사실상 미국의 승인으로 강행됬다.  미국은 한국에 서 전개되는 모든 군사-정치에 대하여 직접 혹은 간접으로 관여하며 지배하고 있다.

 

해방후 70년 동안 축적된 민중의 애국심과 성실과 정렬적인 투쟁적 의지와 불패의 기상은 거짓말쟁이 미국을 이 땅에서 추방할 날이 까까히 닥아오고 있다.


 

                   이 글을 끝 맺으며

 

미국의 정가를 <비둘가파> <매파>로 둘로 나누는 것은 베트남전쟁 때부터 시작 됬다고 한다. 밥 우드워드의 책 <공포-백악관 안의 트럼프>에는 미국 정가에 두 파가 있으며 정치적 대립에 대한 많은 이아야기들이 있다.

 

 

<비둘기파><매파>는 세월이 흐름에 따라 변하는데 매파가 비둘기파로 변하고 또 비둘기파가 매파로 변하기도 한다.

 

미국의 민주당 오바마 대통령은 비둘기의 탈 을 쓰고 2009년에 노벨평화상을 받았. 그 때 <공화당>은 호전적이며 싸나운 매파로 유명했다.

 

그런데 이게 웬말인가?  오늘 미국의 민주당이 싸나운 매파로 변신하였다. 민주당은 국회 하원의 다수당이 되였으며 대조선 정책에  있어서 싸나운 매파가 되고 있다.

 

 지금 공회당-트럼프 대통령은 조선과 대화전략을 힘들게 추진하고 있다. 하지만 노밸평화상을 받은 오바마-민주당은 비둘기 탈을 쓰고 있으면서 싸나운 매파로 변신하여 트럼프 대통령을 압박하고 있다.

 

오늘 미국의 정가는 손바닥을 뒤집듯 <매파><비둘기파>냐 하는 것을 쉽게 오락가락하고 있다.

 

조선이 핵미사일을 미국 본토를 향해 마음만 먹으면 언제라도 쏠것이라고 하는것을 미국인들이 알게됐다미국인들이 정신 없이 불안하게 된것은 당연하다

 

그런데 트럼프 대통령의 백악관 참모들은 <비둘기 온건파><싸나운 매파>가 서로 대립하여 대조선 정책에 있어서 상호 힘겨루기 격투를 하고 있다.   

 

그런데 트럼프 대통령이 왜 어찌허여 백악관 내부에 수적으로 우세한 <매파>들을 끌어 드려놓고 그들에게 포위를 당하고 있는가? (끝)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Nehasingh998님의 댓글

Nehasingh998 작성일

High class Kolkata escort office that gives a top of the line, discrete escort service in Kolkata, Europe and Worldwide. As we are situated in Kolkata it is regular that we spend significant time in English Kolkata escorts who are accessible to meet you at your focal Kolkata lodging or living arrangement. The high class Kolkata escorts that we speak to are famous for the excellence, mind, appeal and tastefulness. Simply investigate our model exhibition and see with your own eyes. When you have there can be no uncertainty that we have the best choice of elite Kolkata escorts around the local area. Moreover the Allure young lady is likewise known for her receptive frame of mind. This part is particularly imperative as it's fundamental to us that the woman really appreciates what she does. At Allure we pride ourselves on having probably the best English Kolkata escorts around the local area. Most of our women are English young ladies from for the most part (yet not only) white collar class foundations who have gone to college. A considerable lot of them are as yet contemplating and many have their own professions outside of escorting. The greater part of our women are low maintenance escorts with occupied lives outside of escorting. Likewise, as our English Kolkata Escorts are particularly looked for after we firmly propose booking ahead of time. This is to guarantee that you dodge frustration.

https://www.daynighthire.com/
https://www.daynighthire.com/lucknow-escorts/
https://www.daynighthire.com/rudrapur-escorts/
https://www.daynighthire.com/chennai-escorts/
https://www.daynighthire.com/hyderabad-escorts/
https://www.daynighthire.com/kolkata-call-girls-services/
https://www.daynighthire.com/ballygunge-escort-service/
https://www.daynighthire.com/behala-escorts-services/
https://www.daynighthire.com/belgachia-escorts-services/
https://www.daynighthire.com/russian-escorts/
https://www.daynighthire.com/college-girls-escorts/
https://www.daynighthire.com/vip-model-escorts/
https://www.daynighthire.com/independent-escorts/
https://www.daynighthire.com/housewife-escorts/
https://www.daynighthire.com/air-hostess-escorts/
https://www.daynighthire.com/beliaghata-escorts-services/


회원로그인

후원
후원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도이췰란드동포협력회
재카나다동포연합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19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hotmail.com, editorminjoktongshin@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