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양서 연행된 일본관광객 인도주의적 처리로 국외추방 > 국제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18년 10월 16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국제

평양서 연행된 일본관광객 인도주의적 처리로 국외추방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실 작성일18-08-28 00:51 조회348회 댓글0건

본문

최근 평양에서 조선의 법을 위반하여 조사를 받아오던 일본 관광객, 스기모또 도모유끼가 인도주의적 원칙에 따라 관대히 용서받고 국외추방 처분으로 풀려났다고 아래와 같이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한편 연합뉴스가 교또통신을 인용보도한 내용도 아래에 함께 소개한다. [민족통신 편집실]


북여행중풀려난 일본관광객.jpg
연합뉴스가 교또통신을 인용한 사진과 보도자료



주체107(2018)년 8월 27일 로동신문

 

조선중앙통신사 보도

 

최근 일본관광객으로 우리 나라를 방문한 스기모또 도모유끼가 공화국의 법을 위반하는 범죄를 저지른것으로 하여 해당 기관에 단속되여 조사를 받았다.

공화국 해당 기관에서는 일본관광객을 인도주의원칙에 따라 관대히 용서하고 공화국경외로 추방하기로 하였다.

 

주체107(2018)년 8월 25일
평  양



(연합뉴스가 교또통신을 인용해 8월28일 보도)

북한이 구속했다가 추방하겠다고 발표한 일본인 관광객이 28일 평양 공항을 통해 출국했다고 교도통신이 평양발로 전했다.

통신에 따르면 이 남성 관광객은 교도통신에 자신이 북한에 구속됐다가 석방 결정이 된 스기모토 도모유키(杉本倫孝) 본인이라고 말했다.

통신은 "이 남성이 항공편을 이용해 중국 베이징(北京)으로 이동해 이날 중 일본으로 돌아갈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앞서 통신은 전날 일본 외교 소식통을 인용한 베이징발 기사에서 "이 일본인 관광객이 귀국을 위해 경유지인 중국에 도착했다"며 "일본 정부가 중국 내에서 구속 당시 상황 조사 및 건강 체크 등을 하고 있다"고 전한 바 있다.

 

'北추방' 일본인 귀국…

日정부, 구속·석방경위 조사(종합3보)

(도쿄·베이징=연합뉴스) 최이락 김정선 김진방 특파원 = 북한이 구속했다가 추방한 일본인 관광객이 28일 밤 항공편으로 일본에 귀국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스기모토 도모유키(杉本倫孝·39) 씨는 이날 밤 항공편으로 하네다(羽田)공항에 도착했다.

스기모토 씨는 이날 북한 고려항공을 이용해 평양에서 출국한 뒤 베이징(北京)을 경유해 귀국했다.

앞서 그는 이날 검은 모자에 선글라스를 쓰고 검은 바지 차림으로 중국 베이징(北京)행 비행기에 올랐다.

그는 자신이 북한에 구속됐다가 추방되는 일본인이 맞느냐는 질문에 "본인이다"라고 답했다.

스기모토 씨는 다른 승객들과 함께 이코노미 클래스 좌석을 이용했으며, 비행 내내 고려항공 승무원의 감시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항공편에는 북한과 교류행사를 위해 방북했던 일본 대학생들과 몇몇 일본 매체 기자들이 탑승했다.

스기모토 씨는 고려항공이 취항하는 베이징 서우두(首都) 공항 제2 터미널에 도착한 뒤 공항 밖으로 나오지 않고, 곧바로 도쿄행 항공편으로 환승하기 위해 제3 터미널로 이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 외무성은 향후 그를 상대로 북한에 입국해 구속된 경위와 석방되기까지의 자세한 상황 등에 대해 조사할 방침이며 북한 측의 의도도 신중히 분석할 계획이다.

스기모토 씨의 건강상태에 문제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북한 관계 소식통은 과거의 다른 사례와 비교해 그가 3주가 채 안 되는 비교적 짧은 기간에 추방된 것과 관련, "죄가 경미했기 때문에 형사 절차를 밟지 않았을 것"이라고 교도통신에 말했다.

교도통신은 전날 일본 외교 소식통을 인용한 베이징발 기사에서 "이 일본인 관광객이 귀국을 위해 경유지인 중국에 도착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스기모토 씨가 이날 평양에서 출발해 귀국한 만큼 당시 기사는 잘못된 정보를 토대로 작성됐던 것으로 보인다.

앞서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지난 26일 밤 "일본 관광객으로 우리나라(북한)를 방문한 스기모토 도모유키가 공화국의 법을 위반하는 범죄를 저지른 것으로 하여 해당 기관에 단속되어 조사를 받았다"며 "일본 관광객을 인도주의 원칙에 따라 관대히 용서하고 공화국 경외로 추방하기로 하였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구체적인 범죄 내용이나 추방 시기 등은 밝히지 않았다.

스기모토 씨는 이달 초순 북한을 방문했다가 남포에서 구속된 것으로 일본 정부는 파악하고 있다.

스기모토 씨는 중국에 거점을 둔 여행사의 패키지 상품을 통해 열차 편으로 북한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 소식통은 "영화제작 업무를 하는 스기모토 씨가 북한 여행 도중 군사시설을 촬영한 혐의를 받는 것 같다"고 말했다고 교도통신은 보도했다.

베이징 도착한 북한 추방 일본인 스기모토씨
베이징 도착한 북한 추방 일본인 스기모토씨(베이징 교도=연합뉴스) 이달 초 북한에 구속됐다가 추방당한 일본인 스기모토 도모유키(杉本倫孝·39)씨가 28일 평양발 항공기편으로 중국 베이징(北京)공항에 도착해 이동하고 있다. 2018.8.28 choinal@yna.co.kr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후원
후원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도이췰란드동포협력회
재카나다동포연합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18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hotmail.com, editorminjoktongshin@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