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조선 대표단 단장,러시아 국제의회동맹회서 연설 > 국제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17년 11월 20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국제

[북]조선 대표단 단장,러시아 국제의회동맹회서 연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실 작성일17-10-20 06:33 조회709회 댓글2건

본문


러시아국제의회 회의.jpg



조선대표단 단장 미국과 실제적인 균형을 이루어 
자주권과 생존권을 지킬것이라고 강조
                
  (평양 10월 19일발 조선중앙통신)
  조선대표단 단장인 안동춘 최고인민회의 부의장이 14일부터 18일까지 로씨야에서 진행된 국제의회동맹 제137차총회 전원회의에서 연설하였다.

  그는 민족간,종교간대화를 장려하고 문화적다양성에 기초한 서로의 협력을 발전시키는것은 나라와 지역들사이의 호상리해와 친선을 도모하고 세계 평화와 지속적발전을 보장하기 위한 중요한 문제이라고 언급하였다.

  현시기 국제사회의 보편적인 인식과 노력과는 상반되게 인종과 문화,종교와 정견,성별의 차이에 따르는 차별과 대립은 극단주의적양상을 띠고 한 나라,한 지역의 범위를 초월하여 세계적인 문제로 날로 첨예화되고있다고 하면서 그는 다음과 같이 계속하였다.

  얼마전 세계의 평화를 론하는 유엔총회에서 사상과 제도가 다른 한개주권국가,한개 민족을 완전히 파괴하겠다는 반인륜적언사를 서슴없이 내뱉은 미국대통령 트럼프의 폭거는 사상과 제도,종교와 문화의 다양성을 파괴하는 주범이 누구인가 하는것을 똑똑히 보여주고있다.

  미국은 조선반도와 그 주변에 방대한 핵타격수단들과 특수전병력들을 끌어들여 우리의 정권교체와 체제붕괴를 노린 대규모전쟁연습을 년중 매일과 같이 벌려놓고있다.

  미국은 이러한 로골적인 핵위협공갈에 맞서 자기의 존엄과 안전을 수호하기 위하여 취하는 우리 공화국의 정정당당한 자위적조치들을 《국제평화와 안전에 대한 위협》으로 묘사하면서 사상 류례없는 비렬하고 악랄한 경제적봉쇄와 제재를 가하고있다.

  우리 국가의 대외경제활동은 물론 인민생활과 직결된 공간들까지 구석구석 전면봉쇄할것을 꾀하는 대조선《제재결의》들은 유엔헌장과 국제의회동맹의 리념에도 완전히 배치되는 불법무도한 문서장들이며 현대문명을 파괴하고 중세기적인 암흑세계로 되돌리려는 악착하고 미개한 반인륜적특대형국가테로범죄이다.

  우리 공화국은 이미 천명한바와 같이 미국의 핵위협과 적대시정책이 계속되는 한 자위적핵억제력을 협상탁에 올려놓지 않을것이며 미국과 실제적인 균형을 이루어 우리의 자주권과 생존권을 지키고 지역의 평화와 안전을 보장하기 위한 힘을 다져나가는데 더 큰 박차를 가할것이다. (끝)


 Speech of Head of DPRK Delegation at IPU Session

Pyongyang, October 19 (KCNA) -- An Tong Chun, vice-chairman of the Supreme People's Assembly heading a DPRK delegation, made a speech at the 137th General Assembly of the Inter-Parliamentary Union (IPU) held in Russia on Oct. 14-18.

 

 It is an important issue for promoting mutual understanding and friendship among countries and regions and ensuring world peace and sustained development to encourage dialogue among nations and religions and develop cooperation based on cultural diversity, he said, and continued:

 

 But quite contrary to the international community's general recognition and efforts, racial, cultural, religious and sexual discrimination and conflict as well as those in terms of political belief have become an acute and extreme international issue, going beyond the boundary of a country and region.

 

 U.S. President Trump's remarks threatening total destruction of a sovereign state, a nation with differing ideology and social system from it, at the recent UN General Assembly discussing the world peace clearly proves who is a chief culprit destroying diversity of ideology, system, religion and culture.

 

 The U.S. stages almost every day round the year large-scale war exercises aimed at regime change and collapse of social system in the DPRK after introducing huge nuclear strike means and special warfare troops into the Korean peninsula and areas around it.

 

 Describing legitimate self-defensive measures taken by the DPRK to protect its dignity and security in the face of the U.S. undisguised nuclear threat and blackmail as "threat to international peace and security", the U.S. is imposing the despicable and vicious economic blockade and sanctions unprecedented in history.

 

 The "sanctions resolutions" seeking total blockade of even those fields directly linked with the people's livelihood, to say nothing of the external economic activities of our State, are illegal documents quite contrary to the UN Charter and the idea of the IPU, and a barbarous and unethical state-sponsored terrorism aimed to check modern civilization and bring back the dark medieval age.

 

 As it had already clarified, the DPRK will never put on a negotiating table its nuclear deterrence for self-defence, as long as the U.S. nuclear threat and hostile policy continue, but will give further spurs to building strength for defending its sovereignty and right to existence and ensuring regional peace and security by achieving substantial balance with the U.S.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차준호님의 댓글

차준호 작성일

북조선측 주장이 옳습니다.
미제국주의 세력을 한반도에서 물러나야 합니다.
지금도 북조선 근처에서 위험천만한 한미합동군사훈련을 벌이고 있지 않습니까?

유럽학생님의 댓글

유럽학생 작성일

정의는 반드시 승리합니다.


회원로그인

후원
후원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조선의 오늘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17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hotmail.com, editorminjoktongshin@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