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미국 북핵 목록 요구보다 다른 접근 해야 > 민족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18년 10월 19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민족게시판

강경화, 미국 북핵 목록 요구보다 다른 접근 해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서욿소식 작성일18-10-04 15:02 조회231회 댓글0건

본문

강경화, 미국 북핵 목록 요구보다 다른 접근 해야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8/10/04 [11:17]  최종편집: ⓒ 자주시보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비핵화 협상 진전을 위해 '북의 선 핵무기 목록 신고 및 검증요구를 일단 미룰 것을 미국에 제안했다고 워싱턴포스트(WP)가 3(현지시간보도했다.

 

강경화 장관은 주 유엔 한국대표부에서 워싱턴포스트와 진행한 인터뷰에서 처음부터 핵무기 목록을 요구하면 이후 검증을 놓고 이어질 논쟁에서 협상을 교착상태에 빠지게 할 위험이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고 워싱턴포스는 보도했다.

 

강경화 장관은 지난 2008년에 북이 주요 플루토늄 관련 시설에 대해 수천 쪽의 문서를 넘겨 준 후 북과 조지 부시 행정부 간의 협상이 악화 된 것을 예로 들면서 과거의 경험에 의하면 목록과 목록에 대한 검증은 많은 앞뒤가 필요하다는 것을 보여준다핵 목록 신고를 받은 뒤 그걸 검증할 상세한 프로토콜을 산출해내려고 하다가 결국 실패했다며 우리는 다른 접근을 하길 원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강경화 장관은 어느 시점에서는 북의 핵 목록을 봐야 한다양측에 충분한 신뢰를 줄 수 있는 행동과 상응 조치가 있어야 그 시점에 더 신속히 도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이어 강경화 장관은 북에서 말한 영변 핵시설의 영구 폐기는 북의 핵 프로그램에서 매우 큰 부분으로 만약 북이 종전선언과 같은 미국의 상응조치에 따라 핵시설을 영구 폐기한다면 비핵화를 향해 나아가는 대단히 큰 도약이라고 강조했다.

 

계속해 강 장관은 종전선언에 대해서는 법적 구속력이 있는 협정이 아닌 정치적인 문서라고 다시금 강조해 간접적으로 종전선언을 해야 할 것을 강조했다.

 

또한 강경화 장관은 어떤 당사자보다 (우리는북을 더 잘 알고 있고 완전한 비핵화를 누구보다도 열렬히 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후원
후원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도이췰란드동포협력회
재카나다동포연합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18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hotmail.com, editorminjoktongshin@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