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우놈들 벼짓다하고 자빠졌네~ 미국시민권 박탈? > 민족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17년 11월 20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민족게시판

극우놈들 벼짓다하고 자빠졌네~ 미국시민권 박탈?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랄발광 작성일17-11-10 08:12 조회185회 댓글4건

본문

극우넘들이 할짓없어 별 지랄발광하고 있는 걸 보내 쓰레기중에 쓰레기들이구먼~


7일 미국의소리 보도에 따르면 미국에 거주하는 친북 인사들의 미 시민권과 영주권을 박탈해줄 것을 요청하는 백악관 청원이 제기됐다. 북이 미국의 적으로 규정된 만큼 북을 돕는 것은 반역 행위라는 것이다.

  

‘친북 인사의 시민권과 영주권 박탈’을 제목으로 한 이 청원은 최근 백악관 인터넷 청원 사이트인 ‘위더피플’에 제기돼 6일 현재 1천854명이 서명한 상태인데 서명자가 10만 명을 넘긴 청원에 대해 공식적으로 답변을 하게 돼 있다. 이에 따라 이번 청원은 오는 25일까지 추가로 9만8천여 개의 서명이 필요한 상황이어서 인원을 채우기 어려울 것으로 보이나 인원을 채우더라도 백악관의 답변만 들을 수 있을 뿐 관련 법이 바로 만들어지는 것은 아니다.

 

청원은 친북 인사들이 북을 위해 미국 내에서 테러 범죄를 저지를 수 있다며 이들의 행동을 예측할 수 없다는 점을 강조하고 이들을 '시한폭탄(time bomb)'으로 묘사하기도 했다.

 

또 미국의 애국법은 적에게 혜택을 주거나 도움을 주는 행위를 미국에 대항한 반란 행위로 규정하고 있다면서 이에 따라 미 대통령이 이들 반역자들의 미국 시민권과 영주권을 박탈하고, 미국에서 추방시켜야 한다고 청원서에 명시했다. 

다만 이번 청원에는 구체적인 친북인사나 단체의 이름은 명시되지는 않았다.

 

미국의소리에 따르면 한편 ‘위더피플’에는 한반도와 관련된 청원이 2개 더 게시돼 있는 것으로 확인됐는데 이중 지난달 20일 올라온 청원서는 미국이 전략 핵무기를 한국에 다시 전개해 줄 것을 요청하고 있는데 현재 약 550명이 참여한 이 청원이 백악관의 공식 답변을 받기 위해선 오는 19일까지 9만9천450여명의 서명을 더 받아야 한다.  

 

이와 별개로 지난해 백악관은 10만 명 이상의 서명이 모였던 ‘사드 배치 반대’ 청원에 대해 공식 답변을 한 바 있다. 

백악관은 사드 배치가 동맹인 한국과 주한미군을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으로부터 더욱 안전하게 방어하기 위해서라며, 이 결정이 한국 방어에 대한 미국의 철통 같은 의지를 반영한다고 강조했었다. 

 

결국 이번 미국 내 친북인사 영주권, 시민권 박탈 청원은 친북인사들이 테러의 위협을 안고 있는 세력이라는 것이 핵심인데 지금까지 미국에서 북과 교류왕래를 해온 동포들과 미국인들이 무슨 테러에 연루된 적은 단 한 번도 없었다. 오히려 북을 또하나의 조국으로 보고 남과 북의 평화적 통일을 위해 애를 써온 재미교포들이 늘 항시적인 테러 위협에 시달려왔다. 미국의 대북 전쟁반대 집회라도 열려고 하면 반북단체들이 몰려와 완력을 행사하기도 했고 취재하는 기자들에게까지 폭력을 행사하기도 하였으며 북의 도서와 영화를 소개했던 한 비디오대여점은 총탄세례를 받기도 했다.

 

소위 말하는 재미 친북인사라는 사람들이 가장 광범위하게 모여있는 단체가 미주6.15실천위원회인데 이 단체는 통일의 이정표인 6.15남북공동선언을 이행하여 남과 북을 평화적으로 통일하고 북미 사이의 적대관계를 해소하여 우호국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무던히도 노력해온 단체이다. 특히 이 단체에는 소위 말하는 합리적 보수라고 하는 사람들도 광범위하게 참가하고 있다.

 

하기에 지금 미주 동포들은 이번 청원을 낸 자들에 대해 도저히 참을 수가 없다며 분노를 터트리고 있다. 본지에 이 사실도 재미동포가 제보한 것이다. 

 

이번 트럼프 방한을 계기로 한국과 해외동포들이 동시에 전개한 [‘반 트럼프의 날’ 국제연대시위]가 해외에서는 유독 미국에서 대대적으로 진행되었는데 이번 시위에 미국인들이 동포들보다 더 많이 나왔다. 청원자들의 주장대로라면 이런 미국인들도 다 영주권과 시민권을 박탈해야 한다는 것인데 이게 어디 말이나 되는 소리인가.

특히 해외파병 미군 가족들의 단체는 해외주둔 미군을 모두 철수시켜 본국으로 소환하라고 주장했다. 한국의 입장에서는 주한미군철군을 주장한 셈이다. 이런 주장을 자유롭게 할 수 있는 나라가 미국이라고 늘 자랑을 해 왔는데 무슨 덜 떨어진 사람들이 청원을 통해 이런 사람들을 미국에서 추방하라고 청원서를 냈다니 참으로 기가막힐 일이다.

 

앞으로 북미대결전이 격화되어 전쟁이 나네 마네 하게 되면 베트남 반전 시위처럼 미국에서도 제2의 한반도전쟁 반대 대규모 시위가 전개될 가능성이 높은데 그럼 그 시위에 참여한 미국인들을 미국에서 다 쫓아내야 한단 말인가.

 

법적으로도 북은 여전히 미국의 테러지원국 명단에서 삭제된 나라이다. 그래서 다시 테러지원국으로 지정하자는 말이 나오고 있는 것이다. 그런데 미국이 북을 주적으로 정해놓고 있다느니 뭐니 하며 이런 말도 안 되는 영주권, 시민권 박탈 청원 운동을 펴고 있으니 과연 제정신을 가진 자들의 청원인지 의문이 든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목란꽃님의 댓글

목란꽃 작성일

그러면 미주동포들이 반대청원을 하던지 해서라도 응징해야 할것입니다.
이번에 말도 안되는 청원을 낸사람들이 바로 북과 내통하는 빨갱이들이며 미국내 입국을 영원히 금지시키고.
주한미군에게 한국내에서 이번청원낸놈들 신분조사해서 소탕작전을 벌리라고 청원해버리던지요.
분명한 내정간섭이며 북한과 내통한 한국내의 간첩들이 분명하다고 그래서 주한미군보고 다 총살시켜버리라고 하고. 그 청원한들에게도 그렇게 알리세요
그리고 주한미대사관에도 연락하시고요

목란꽃님의 댓글

목란꽃 작성일

미국헌법에서 미국 대통령은 미국인을 최우선으로 보호할의무가 있습니다.
이번에 말도 안되는 청원낸놈들은 북한과 내통한 한국내 간첩들이며 미국안에 분열을 공작하고 청원으로 선동질을 하고 다니는 용공분자가 분명합니다.
미대통령은 주한미군과 문재인에게 명령하여 이번청원낸놈들 소탕작전이라도 당연히 해야죠.
백만의 미주동포들이 적극적으로 백악관에 의견개진 하세요
미군은 미국인을 위해존재합니다

목란꽃님의 댓글

목란꽃 작성일

오히려 잘된 일이네요 이번기회에 아주 싹쓸어버려요. 본인들이 아주 죽여달라는데. 그렇게 해주세요. 보니 완전 아주 악질들이네요

목란꽃님의 댓글

목란꽃 작성일

주한 미대사관에 연락하고 한국내에서 이번에 청원한놈들 한놈한놈 다 찾아내세요.
그거 한국에서는 아주 쉬움.

회원로그인

후원
후원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조선의 오늘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17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hotmail.com, editorminjoktongshin@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