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7-03-20 00:15
씁쓸한 발걸음
 글쓴이 : 꽹과리
조회 : 223  
집권초기부터 구걸외교 행각을 벌여 국제사회의 빈축을 샀던 박근혜,미친 그네의 전철을 밟고 있는 미 국무장관, 처량한 모습을 우리는 보고 있는 것이다. 한참 의기양양하던 그가, 중국에서 참혹한 냉대를 받고 쓸쓸하게 발길을 돌리고 말았다.

힘있는 자가 나쁜놈들과 작당해서 어느 하나를 매장시킬 수 있는 때가 지났음을 보여주고 있는 좋은 사례이다. 20년간 북한의 손에서 놀아났다는 미국, 조선과 대화를 하지 않고는 베겨날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다.

문제를 해결하는데는 당사자(조.미)끼리 대화를 시작할때 비로소 문제가 해결되기 시작한다는 것은 진리인 것이다. 조선이 망하기를 바라는'기다리는전략'을 추구하다 기진맥진해버린 미국을 세계는 보고 있는 것이다.

twitter로 보내기 facebook으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구글로 북마크 하기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alxTltrp 17-03-20 04:08
답변 삭제  
다물흙 17-03-21 16:08
답변 삭제  
꼭 그러합니다.
철저한 반미자만이 민족통일을 말 할수있는 자격이 있다고 봅니다.
 
   
 


박근혜 정부의 남북관계개선 의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합니까?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캐나다동포전국연합회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17 MinJok 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hot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