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지역 6.15행사가 성황리에 진행 > 지역뉴스

본문 바로가기
영문뉴스 보기
2018년 12월 15일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  

지역뉴스

유럽지역 6.15행사가 성황리에 진행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실 작성일17-06-26 21:59 조회10,664회 댓글7건

본문

유럽지역 6.15남북공동선언 제17주년 행사가 성황리에 진행되었다. 보도자료가 늦게 도착하여 오늘 게재한다.[민족통신 편집실]

6.15 공동선언실천 유럽지역위원회, 6.15남북공동선언 17주년 기념행사
  
  ▲ 북측 예술인(김선녀, 김소라, 김옥향, 장서예, 장소향)이 '반갑습니다'를 부르고 있다.
FRANKFURT】6.15 공동선언 유럽지역위원회(상임대표 선경석)가 2017년 6월 23일 오후 3시, 프랑크푸르트 잘바우 니드(Saalbau Nied)에서 6.15남북공동선언 17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변정옥 사무국장 사회로 1부 개회식이 열렸다. 통일을 위해 헌신하다 먼저 가신 영령들을 위한 묵념, 선경석 상임대표 개회사, 6.15 공동선언문 낭독(다함께 사는 세상 파리분회 원다정 회원), 6.15공동선언실천 해외측위원회 연대사(이영우 자문위원) 낭독 순으로 진행됐다. 
 
이창복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상임대표의장 축사, 6.15공동선언 실천 북측위원회 축사 등 낭독은 유인물로 대신했다. 
 
2부 남측 예술인 공연에서 먼저 성수미 피아니스트가 모짜르트의 피아노 소나타 Nr. 10 C-Dur KV 330 (300h) 1을 연주했다.
이어 파독간호사 출신 임소희 소프라노가 김동진의 ‘신아리랑’, 김동진의 ‘내 마음’ 등을 열창했다. 
박진희 바이올리니스트의 바이올린 독주, 한민주 소프라노의 독창 등이 이어졌다.
 
3부에서는 정진헌 박사가 “코리안 디이스포라, 남북통일과 평화를 위한 대안적 감수성.”을 주제 발제했다. 김진향 한민족유럽연대 6.15공동대표 진행으로 주제에 대한 토론과 질의응답이 오갔다. 
 
최영숙 6.15유럽위원회 상임자문위원이 결의문을 낭독하였다. 
 
다른 일정으로 늦게 도착한 박선유 재독한인총연합회장이 축사를 전하며 통일운동의 노고를 위로하며 조속한 통일을 바랐다. 
4부 재유럽 북측 예술인 문화공연이 이어졌다.
북측 예술인(김선녀, 김소라, 김옥향, 장서예, 장소향)은 로정애 교사 지도로 5중창 ‘반갑습니다’를 부르며 공연을 시작했다. 
 
이어 ‘백두와 한라는 내조국’, ‘통일무지개’등 4중창을 불렀다. 
‘영천아리랑’ 손풍금 연주는 숙달된 수준급이었다.
 
 2중창으로‘고향의 봄’, ‘반월가’, ‘우리는 하나’등을 불렀고 그칠 줄 모르고 이어지는 박수갈채와 앙토르 요청에 ‘반갑습니다’, ‘우리의 소원은 통일’. ‘우리의 소원은 자주’등을 참석자들과 함께 손잡고 불렀다. 
주최측에서 준비한 통일비빕밥을 함께 나누며 기념행사가 모두 막을 내렸다. 
【 유 종 헌 기자 】
[이 게시물은 편집실2님에 의해 2017-06-29 18:56:51 통일에서 이동 됨]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손세영님의 댓글

손세영 작성일

선경석 상임대표님과 사모님
그리고 유럽동지 여러분께

유럽지역보도자료를보며..
 노대표와 유럽지역 방문시 따듯하게 대해주신 유럽동지들의 후의에 다시금 감사한
마음을 전합니다.

민족통신
손세영


회원로그인

후원
후원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도이췰란드동포협력회
재카나다동포연합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18 MinJok-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hotmail.com, editorminjoktongshin@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