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5-08-09 07:48
리수용 외무상, 태국방문 친선·경제 논의
 글쓴이 : 편집실
조회 : 2,278  

 [서울=자주시보 이정섭 기자] 조선 리수용 외무상이 조선과 태국의 친선, 경제 협력을 논의하기 위해 8일 태국을 방문했다.

 

리 외무상은 지난 5∼6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열린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회의에 참석했다가 이날 오후 말레이시아항공편으로 방콕에 도착했다고 연합뉴스 특파원이 보도했다.

 

리수용 외무상은 오는 10일 따나삭 빠띠마프라곤 태국 외무장관과 만나 양국 사이의 투자, 농업기술, 관광 등 경제 협력과 친선 강화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한편 조선과 태국은 올해 수교 40주년을 맞았다, 조선은 동남아시아국가연합(아세안·ASEAN) 회원국들은 물론 아프리카, 남미, 유럽 등 외교 다각화를 당화하고 있다.



twitter로 보내기 facebook으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구글로 북마크 하기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남녘 19대 대통령이 된 인물에게 대외관계에서 가장 바라고 싶은 점?
 
 
 
 
 
추천홈페이지
우리민족끼리
자주시보
사람일보
재미동포전국연합회
한겨레
경향신문
재캐나다동포전국연합회
오마이뉴스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통일부


Copyright (c)1999-2017 MinJok 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hot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