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일박사(전한신대학교 교수)는 "2014년 4월 16일 세월호 이준식 선장은 침몰하는 배를 버리고 혼자 도망치고 말았다. 승문원들도 함께 줄행랑을 쳤다. 자기들은 도망을 치면서도 승객들에게는 움직이지 말고 가만있으라고 했다. 지금 구조 작업이 다 끝나지는 않았지만 생존자들의 수가 점점 줄어 들고…
박근혜 정부의 남북관계개선 의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합니까?
 
 
 
 
 
지난주요기사
우리민족끼리
재미동포전국연합회
재중조선인총련합회
재오스트랄리아동포전국연합회
자주민보
통일뉴스
Copyright (c)1999-2014 MinJok TongShin / E-mail : minjoktongshin@gmail.com